대구서 얀센 접종한 30대 남성, 사흘만에 숨져

입력 2021-06-13 17:27

▲10일 한 병원에서 의료진이 백신 접종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10일 한 병원에서 의료진이 백신 접종 준비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대구에서 얀센 백신을 접종한 30대 남성이 숨져 방역당국이 조사 중이다.

13일 대구시 등에 따르면 30대 A 씨는 10일 대구 수성구 한 병원에서 백신을 접종했다.

A 씨는 접종 첫날 몸살 기운을 보이고 발열 증상 나타난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이튿날부터 혈압이 계속 떨어져 대학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지만 사흘 만에 숨졌다.

A 씨는 혈액 관련 질환으로 치료를 받은 적이 있지만 완치 판정을 받았고 건강에 별다른 이상은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국내에서 얀센 백신 접종 후 숨진 사례는 A 씨가 처음인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보건당국은 A 씨의 사망과 백신 접종 간에 연관성이 있는지 여부 등을 조사할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7,804,000
    • +5.58%
    • 이더리움
    • 2,830,000
    • +3.85%
    • 비트코인 캐시
    • 625,000
    • +1.3%
    • 리플
    • 860.2
    • -0.14%
    • 라이트코인
    • 165,300
    • +2.29%
    • 에이다
    • 1,507
    • +1.96%
    • 이오스
    • 4,689
    • +4.5%
    • 트론
    • 73.63
    • +3.51%
    • 스텔라루멘
    • 330.9
    • +5.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5,100
    • +4.03%
    • 체인링크
    • 24,880
    • +0.08%
    • 샌드박스
    • 733.6
    • +0.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