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쌍용차 노조, '최대 2년 무급휴직' 자구안 가결…52%가 찬성

입력 2021-06-08 10:47

기술직 50%ㆍ사무직 30% 최대 2년간 무급휴직…임원 임금 40% 삭감

▲쌍용차 평택공장 정문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 평택공장 정문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 노조가 '최대 2년 무급휴직'을 골자로 하는 자구안을 가결했다. 52%가 찬성해 과반을 가까스로 넘겼다.

자구안은 1년간 기술직 50%, 사무직 30% 인원에 대해 무급휴직을 시행하고, 1년 후 경영 상황을 고려해 무급휴직 유지 여부를 재협의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최대 2년간 무급휴직을 진행하는 셈이다.

2019년 합의한 임금 삭감과 복리 후생 중단 기간도 2023년 6월까지 2년 더 연장한다. 임원 임금도 이달부터 20% 더 삭감해 40%를 줄인다.

미지급 급여와 연차수당, 임금 삭감분 등은 회생절차가 끝난 뒤 차례로 지급하고, 부품센터 등 부동산 4곳을 한국자산관리공사를 통해 매각한 후 빌려 쓰는 방안도 자구안에 포함했다.

또한, 임금협상을 제외한 단체협상 변경 주기를 기존 2년에서 3년으로 바꾸고, 경영정상화 때까지 임금 인상을 자제하며 파업을 하지 않는다는 내용까지 담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987,000
    • -4.81%
    • 이더리움
    • 2,355,000
    • -6.88%
    • 비트코인 캐시
    • 586,000
    • -8.29%
    • 리플
    • 816.9
    • -5.76%
    • 라이트코인
    • 162,500
    • -8.24%
    • 에이다
    • 1,558
    • -4.24%
    • 이오스
    • 4,680
    • -7.69%
    • 트론
    • 72.64
    • -7.25%
    • 스텔라루멘
    • 314
    • -6.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300
    • -8.16%
    • 체인링크
    • 22,330
    • -4.86%
    • 샌드박스
    • 243.1
    • -12.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