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이마트ㆍ한국피앤지 등과 플라스틱 회수 캠페인…철의 친환경성 알린다

입력 2021-06-03 06:00

포스코 스테인리스 소재로 만든 폐플라스틱 회수함 지원 등…‘Green with POSCO’ 앞장

포스코가 세계 환경의 날을 맞아 이마트, 한국피앤지 등과 함께 업무협약을 맺고 친환경 캠페인을 추진한다.

포스코는 스테인리스 제품의 친환경성을 알리고 플라스틱 폐기물을 감축하기 위한 기업시민 실천 활동의 일환으로 이마트, 한국피앤지, 해양환경공단, 테라사이클 등 4개사와 함께 플라스틱 회수 캠페인을 펼칠 예정이라고 3일 밝혔다.

이번 플라스틱 회수 캠페인은 칫솔, 샴푸 통, 식품 용기 등 생활 속 폐플라스틱을 모아 업사이클링 함으로써 자원 순환을 실천하자는 취지다.

각 참여사는 5일 환경의 날을 기념해 ‘가져와요 플라스틱 지켜가요 우리바다’ 기획전을 진행하며 향후 다양한 이벤트 등으로 확대 실시할 예정이다.

캠페인으로 수집된 폐플라스틱은 향후 철강재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일상에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들로 업사이클링될 예정이다.

캠페인 참여도를 높이고 업사이클링의 중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산시키기 위해 참가자들에게는 포스코의 친환경 소재로 만든 스테인리스 텀블러 5000개를 기념품으로 제공한다.

한편, 포스코는 이마트가 수도권 내 매장에서 운영 중인 플라스틱 회수 캠페인의 확산을 지원할 계획이다.

우선 철강재의 친환경성을 알리기 위해 재활용이 불가능한 기존 플라스틱 회수함을 포스코 스테인리스 회수함으로 교체하고, 회수 무게 및 시점, 참여량 등의 확인이 가능한 IoT 기능을 갖춘 회수함도 적용할 계획이다.

포스코는 이마트와 함께 일반인들이 직접 체험하며 철강재의 친환경성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이마트 트레이더스 매장 내 ‘플라스틱 프리 푸드코트 존’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이마트 및 해양환경공단과 함께 일반 시민들을 대상으로 자연 생태계와 순환의 중요성을 알리는 유튜브를 제작하고 이마트 문화센터에서 교육도 진행한다.

포스코 캠페인 담당자는 “일반 시민들이 ‘나의 작은 노력이 지구의 변화를 이끌어 낼 수 있다’는 자부심을 갖고 플라스틱 회수 이벤트에 참여해 달라”고 당부하고 “미래 세대를 위해 친환경적인 철강제품을 많이 사용해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포스코는 앞으로도 이마트 등 협약 참여사와 함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친환경 캠페인을 지속 진행하며 ‘Green with POSCO(함께 환경을 지키는 회사)’에 앞장설 방침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034,000
    • +1.91%
    • 이더리움
    • 2,902,000
    • -1.76%
    • 비트코인 캐시
    • 349,700
    • -1.35%
    • 리플
    • 723.5
    • -2.12%
    • 라이트코인
    • 130,800
    • -0.08%
    • 에이다
    • 1,245
    • -3.19%
    • 이오스
    • 2,659
    • -0.82%
    • 트론
    • 66.72
    • -1.78%
    • 스텔라루멘
    • 231.1
    • -0.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900
    • -3.31%
    • 체인링크
    • 18,190
    • -3.71%
    • 샌드박스
    • 3,579
    • +0.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