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효림 복귀, 출산 후 첫 작품…11년 만의 사극 “긴장되지만 기대돼”

입력 2021-05-20 18:19

▲서효림 복귀 (출처=서효림SNS)
▲서효림 복귀 (출처=서효림SNS)

배우 서효림이 출산 후 첫 작품에 돌입한다.

20일 서효림의 소속사 마지끄 엔터테인먼트는 “서효림이 올 하반기 방송되는 MBC 새 미니시리즈 ‘옷소매 붉은 끝동’을 결혼 후 첫 작품으로 선택해, 촬영 준비에 성실히 임하고 있다”라며 복귀 소식을 전했다.

앞서 서효림은 2019년 배우 김수미의 아들 정명호와 결혼해 이듬해 6월 딸을 출산했다. 2018년 방송된 KBS1 ‘비켜라 운명아’ 출연 후 드라마 복귀는 약 2년 만이다.

특히 이번 복귀작 ‘옷소매 붉은 끝동’은 궁녀와 제왕의 로맨스를 담은 사극으로 서효림은 ‘성균관 스캔들’ 이후 약 11년에 사극에 도전한다. 서효림은 늘 자신이 첫 번째가 되어야 하는 오만하고 당당한 영조의 금지옥엽 화완옹주로 분할 예정이다.

서효림은 소속사를 통해 “결혼 후 첫 작품이고 오랜만에 만나 뵙게 되는 사극 작품이라 많이 긴장되고 또 한편으로는 현장에 대한 기대감이 그 어느 때보다 크다”라며 “감독님과 작가님에 대한 믿음이 강건하고 대본이 워낙 재미있는 만큼 드라마에 누가 되지 않도록 좋은 연기 보여드릴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서효림이 출연하는 ‘옷소매 붉은 끝동’은 올 하반기 방송을 목표로 내달 촬영에 돌입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958,000
    • -2.73%
    • 이더리움
    • 3,557,000
    • -6.02%
    • 비트코인 캐시
    • 625,000
    • -5.3%
    • 리플
    • 1,145
    • -4.9%
    • 라이트코인
    • 182,600
    • -6.26%
    • 에이다
    • 2,752
    • +1.4%
    • 이오스
    • 4,939
    • -5.38%
    • 트론
    • 113.3
    • -4.79%
    • 스텔라루멘
    • 342.7
    • -5.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800
    • -6.52%
    • 체인링크
    • 27,910
    • -5.93%
    • 샌드박스
    • 822
    • -6.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