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 추락사 여중생 2명, 성폭행·아동학대 정황…"사실관계 파악 중"

입력 2021-05-13 13:55

(뉴시스)
(뉴시스)

충북 청주의 한 아파트에서 숨진 채 발견된 여중생 2명이 성범죄와 아동학대 피해자로 경찰 조사를 받았던 것으로 확인됐다.

13일 경찰 등에 따르면 숨진 여중생 중 한 명을 성폭행한 혐의로 한 남성에 대해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됐다.

또다른 학생은 아동 학대 관련 피해자인 것으로 전해졌다.

다만 이와 관련해 경찰 측은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라며 "정확한 내용은 확인해 줄 수 없다"고 설명했다.

전날 오후 5시 11분께 청주시 오창읍 아파트 화단에서 여중생 2명이 쓰러진 채 경비원에 발견됐다.

구조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두 학생은 이미 의식과 호흡이 없는 상태였다. 구조대는 즉시 심폐소생술(CPR)을 진행하며 두 학생을 각각 청주 성모병원과 충북대학병원으로 나눠 이송했으나 두 학생 모두 깨어나지 못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9.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818,000
    • +1.89%
    • 이더리움
    • 3,656,000
    • +2.73%
    • 비트코인 캐시
    • 628,000
    • +0.24%
    • 리플
    • 1,155
    • +0.7%
    • 라이트코인
    • 184,800
    • -0.05%
    • 에이다
    • 2,766
    • -4.19%
    • 이오스
    • 4,783
    • -2.73%
    • 트론
    • 107.8
    • -3.23%
    • 스텔라루멘
    • 337.6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700
    • -1.09%
    • 체인링크
    • 30,510
    • +10.06%
    • 샌드박스
    • 813.8
    • -1.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