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자경 LG 명예회장 유족, LG상록재단에 5억 원 상당 분재 기부

입력 2021-05-09 11:05

▲고(故) 구자경 LG 명예회장 (사진제공=LG그룹)
▲고(故) 구자경 LG 명예회장 (사진제공=LG그룹)
고(故) 구자경 LG그룹 명예회장의 유족들이 지난해 고인의 이름으로 공익법인 LG상록재단에 5억 원 상당을 기부했다.

9일 국세청 공익법인 공시에 따르면 2020년 LG상록재단 기부자 명단에 구 명예회장이 5억210만 원을 재단에 출연한 것으로 기록됐다.

LG그룹 관계자는 "유족들이 구 명예회장의 이름으로 재단에 기부한 것"이라며 "구 명예회장이 생전에 소장한 분재(盆栽)들을 LG상록재단이 관리하는 경기 광주 화담숲에 기부했다"고 설명했다.

구 명예회장은 LG그룹의 2대 회장으로 1970년 취임해 25년간 재임했다. 1995년 경영 일선에서 물러난 뒤에는 충남 천안 연암대학교 농장에 머무르며 버섯 연구를 하거나 분재와 난을 키우는 등 취미 활동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222,000
    • +7.85%
    • 이더리움
    • 2,865,000
    • +3.92%
    • 비트코인 캐시
    • 695,000
    • +4.43%
    • 리플
    • 999.9
    • +2.94%
    • 라이트코인
    • 192,700
    • +2.61%
    • 에이다
    • 1,751
    • +4.41%
    • 이오스
    • 5,745
    • +3.61%
    • 트론
    • 81.19
    • +2.75%
    • 스텔라루멘
    • 382
    • +1.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600
    • +3.44%
    • 체인링크
    • 26,610
    • +8.61%
    • 샌드박스
    • 313.1
    • +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