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랜선 핫이슈] 머스크 한 마디에 급등한 도지코인·매드몬스터 세계관 어디까지? 外

입력 2021-04-29 10:37

“내가 도지코인의 아버지다”
머스크 한마디에 급등한 도지코인

▲일론 머스크 도지코인 트윗
▲일론 머스크 도지코인 트윗

머스크가 “내가 도지코인 아버지”라는 트윗을 날리자 그동안 급락세를 거듭했던 도지코인이 폭등했어. 머스크는 28일(현지시간) 자신의 트위터에 '도지파더 SNL 5월 8일'이라는 트윗을 올렸어. 본인이 도지코인의 아버지이며 다음 달 8일 미국의 인기 프로그램인 SNL에 출연한다는 뜻으로 보여.

이후 도지코인 가격은 크게 올랐어. 국내 암호 화폐 거래소 업비트에 따르면 28일 개당 299원에 거래되던 도지코인은 이후 25%까지 오르기도 하며 400원 선을 넘겼어. 29일 오전 9시 20분 현재는 363원에 거래되고 있다. 해외 거래소에서도 도지코인 가격이 급등했어.

도지코인 거래량도 크게 늘었어. 29일 오전 9시 20분 현재 업비트에서만 과거 24시간 동안 4조 6200억 원어치가 거래됐어. 한편 같은 시각 업비트에서 비트코인은 6380만 원으로 전 거래일보다 0.5% 하락했어.

열광적 반응…매드몬스터 세계관 어디까지?

▲ 유튜브 채널 '빵송국' 세계관에서 출발한 2인조 아이돌 그룹 매드몬스터 (멜론)
▲ 유튜브 채널 '빵송국' 세계관에서 출발한 2인조 아이돌 그룹 매드몬스터 (멜론)

매드몬스터 세계관이 어디까지 갈까? 유튜브 채널 '빵송국' 세계관에서 출발한 2인조 아이돌 그룹 매드몬스터(탄, 제이호)의 인기가 뜨거워. 매드몬스터는 카메라 어플 필터를 활용한 압도적 비주얼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아이돌 그룹으로 개그맨 이창호와 곽범의 부캐야. 최근 유튜브,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 입소문을 타며 인기를 끌고 있어.

28일 오후 6시 발매된 매드몬스터 디지털 싱글 '내 루돌프'는 공개되자마자 입소문을 타며 한때 멜론 차트 76위까지 진입하기도 했어. 29일 오전 9시 기준 유튜브 영상 조회수는 84만 회를 돌파했지. 내 루돌프는 오토튠 사운드가 돋보이는 곡으로, 매드몬스터 특유의 부자연스러운 매력이 돋보이면서도 두 멤버가 작사에 참여해 진정성을 더했어.

"아들을 찾습니다"
한강서 실종된 대학생 아버지의 애끓는 호소문

▲A씨 아버지가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실종 전단 사진
▲A씨 아버지가 자신의 블로그에 올린 실종 전단 사진

20대 대학생이 서울 반포한강공원에서 사흘째 실종돼 경찰이 수색에 나선 가운데, 실종 학생의 부모가 "아들을 찾아달라"며 애타게 호소하는 글을 올렸어. 29일 서울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서울 소재 한 대학에 다니고 있는 대학생 A 씨는 지난 25일 새벽 반포한강공원 수상 택시 승강장 인근에서 목격된 후 연락이 끊겼어.

A 씨의 아버지는 27일 개인 블로그에 '아들을 찾습니다'라는 제목으로 호소문을 올렸어. A씨 아버지는 "토요일 밤 아들이 11시쯤 친구를 만난다고 집 앞 반포한강공원에 나갔다"면서 당시 상황을 서술하고 아들의 사진을 올렸어.

A씨 아버지는 "희망에 찬 22살의 아들이 꼭 이렇게 돼야 하는건지, 결과가 나올 때까진 버텨보겠지만 저도 이게 계속 살아야 할 인생인지 모르겠다"면서 "아직 희망이 있을까. 혹 한강에 놀러오신 분, 특히 그 시간에 보셨다면 알려주실 수 있겠느냐. 부탁드린다"고 했어.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1,698,000
    • +2.37%
    • 이더리움
    • 2,753,000
    • +1.51%
    • 비트코인 캐시
    • 663,500
    • +2.71%
    • 리플
    • 968.2
    • +1.83%
    • 라이트코인
    • 187,000
    • +2.41%
    • 에이다
    • 1,685
    • +4.21%
    • 이오스
    • 5,550
    • +1.65%
    • 트론
    • 78.85
    • +1.25%
    • 스텔라루멘
    • 372.4
    • +3.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900
    • +2.61%
    • 체인링크
    • 24,380
    • +3.22%
    • 샌드박스
    • 306.3
    • +0.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