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ESG위원회·내부거래위원회 신설

입력 2021-04-28 17:13

28일 이사회 열고 이사회 내 2개 위원회 신설 결의

LG전자가 28일 이사회를 열고 이사회 내에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위원회와 내부거래위원회를 설치하기로 결의했다.

이를 계기로 LG전자는 ESG 경영에 속도를 내면서 회사 경영의 투명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이사회 내 위원회는 기존의 감사위원회,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 경영위원회를 포함해 모두 5개로 늘었다.

이날 신설된 ESG위원회는 ESG 경영 관련 최고 심의기구로서 환경, 안전, 사회적 책임, 고객가치, 주주가치, 지배구조 등 ESG 분야의 기본 정책과 전략을 수립하고 중·장기 목표 등을 심의한다.

ESG위원회는 4명의 사외이사와 사내이사인 권봉석 최고경영자(CEO) 사장 등 이사 5인으로 구성된다. 위원장은 위원회 결의로 선임될 예정이다.

LG전자는 ESG위원회의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ESG위원회 산하에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 각 분야의 업무를 지원하는 부서를 둘 계획이다.

내부거래위원회는 7월 1일 신설된다. 회사 경영의 투명성과 거래의 공정성을 위해 △공정거래법상 사익편취 규제 대상 거래 △상법상 최대주주 및 특수관계인과의 거래 △법령상 이사회의 승인을 받아야 하는 내부거래 등을 심의한다.

내부거래위원회는 사외이사 3인(김대형, 이상구, 강수진)과 사내이사인 배두용 최고재무책임자(CFO) 부사장 등 이사 4인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위원장은 위원회 결의로 선임된다. 내부거래위원회도 지원 부서를 산하에 두기로 했다.

앞서 LG전자는 3월 주주총회에서 주주들이 의결권을 더욱 편리하게 행사할 수 있도록 전자투표제를 처음 도입했다. 또 공정거래 및 법률 전문가인 강수진 고려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여성 사외이사로 선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7 14:4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245,000
    • -2.09%
    • 이더리움
    • 2,822,000
    • -2.76%
    • 비트코인 캐시
    • 714,000
    • -0.35%
    • 리플
    • 995.8
    • -0.32%
    • 라이트코인
    • 199,500
    • -0.6%
    • 에이다
    • 1,776
    • -0.95%
    • 이오스
    • 5,835
    • -2.02%
    • 트론
    • 82.93
    • +0.08%
    • 스텔라루멘
    • 379.5
    • -1.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000
    • -0.36%
    • 체인링크
    • 27,900
    • -0.36%
    • 샌드박스
    • 326.6
    • +1.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