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제조업’ 부활 이끄는 ‘애플’...480조 투자해 2만 개 일자리 창출

입력 2021-04-27 09:09

2018년 투자 계획서 20% 늘려
5G부터 AI까지 첨단기술 투자

▲미국 뉴욕 5번가에 위치한 애플스토어에 애플 로고가 보인다. 뉴욕/AP연합뉴스
▲미국 뉴욕 5번가에 위치한 애플스토어에 애플 로고가 보인다. 뉴욕/AP연합뉴스
애플이 미국에 향후 5년간 4300억 달러(약 478조 원)를 투자해 일자리 2만 개를 창출한다.

26일(현지시간) CNN에 따르면 애플은 첨단기술 투자로 수만 개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구상을 밝혔다. 2026년까지 5G, 실리콘 엔지니어링 등 첨단기술 분야에 4300억 달러를 투자해 2만 개의 일자리를 창출한다는 계획이다. 2018년 밝힌 3500억 달러 투자 계획에서 약 20% 늘린 규모다.

50개 주(州) 9000개 기업에 투자되며 미국 내 공급업체, 데이터센터, 설비, 애플TV+ 프로덕션 등에 사용될 전망이다.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5G에서 인공지능(AI)까지 첨단산업에서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면서 “우리의 모든 일은 더 깨끗하고 더 공평한 미래를 향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신사옥 계획도 발표했다. 애플은 10억 달러를 투자해 노스캐롤라이나주 롤리-더럼에 새 캠퍼스를 짓고 3000명을 고용할 계획이다. 주 고용 인력은 머신러닝, AI, 소프트웨어 엔지니어링 분야다.

애플은 텍사스주 오스틴에도 10억 달러를 투자해 캠퍼스를 짓고 있으며 내년에 문을 열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217,000
    • +2.64%
    • 이더리움
    • 5,078,000
    • +2.69%
    • 비트코인 캐시
    • 750,000
    • -0.6%
    • 리플
    • 1,324
    • +0.68%
    • 라이트코인
    • 236,000
    • +2.12%
    • 에이다
    • 2,611
    • +0.46%
    • 이오스
    • 5,820
    • +0.09%
    • 트론
    • 121.7
    • +0.83%
    • 스텔라루멘
    • 461.6
    • +1.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300
    • -1.41%
    • 체인링크
    • 38,790
    • +7.57%
    • 샌드박스
    • 965.5
    • +1.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