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가폴서 본 외국인 원화 채권현물 대량매도 “템플턴의 뒷북”

입력 2021-04-22 08:28

국고채 10년 비지표물 1조6000억원 가량 대량 매도
통안채 2년물 1조6000억원 가량 대량 매수

(한국은행, 체크)
(한국은행, 체크)

“전날 외국인이 국고채 10년 경과물을 대량으로 팔고 통안채 2년물을 대량으로 매수한 것은 템플턴의 뒷북인 것 같다.”

22일 싱가포르에 위치한 한 외국계은행 채권스왑딜러는 전날 국내 채권시장에서의 외국인 움직임을 이같이 추정했다.

이어 그는 “외국인 속내를 어떻게 알겠는가만 위에서 장기물을 팔고 단기물을 사라는 지시가 있었던 것 같다. 장기물 금리가 오르니 단기물로 캐리나 먹자는 생각이었던 것 같다”며 “양쪽으로 오버 3bp와 언더 4bp로 7bp나 되는 날라차기를 보였다. 펀드(규모)가 워낙 크다보니 (신경쓰지 않고) 한방에 이뤄진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 관계자는 또 “템플턴이 예전만 못한 것 같다. 브라질, 아르헨티나, 터키, 중국 등지에서 물렸다는(손실을 봤다는) 소식이 꾸준히 들려오고 있다. 작년 여름 글로벌 강세장에서 펀드 듀레이션이 마이너스였다는 소문도 있다”고 전했다.

한편, 전날 채권시장에서 외국인은 국고채 10년 비지표물 19-8호를 1조6000억원 가량 대량매도하는 움직임이 있었다. 반면, 한국은행이 실시한 통안채 2년물 2조1000억원 입찰에서 2조1600억원 낙찰액 중 75% 가량을 외국인이 받아간 것으로 추정했다.

실제 전날 외국인의 국고채 총 순매도 규모는 1조6110억원으로 2017년 12월27일(-1조7440억원) 이후 3년4개월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반면, 통안채 순매수 규모는 1조6010억원으로 2018년 1월3일(1조7420억원) 이래 3년3개월만에 최고치를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382,000
    • -8.3%
    • 이더리움
    • 4,021,000
    • -5.26%
    • 비트코인 캐시
    • 1,290,000
    • -7.46%
    • 리플
    • 1,902
    • +1.06%
    • 라이트코인
    • 350,000
    • -6.12%
    • 에이다
    • 2,377
    • -7.11%
    • 이오스
    • 10,940
    • -7.36%
    • 트론
    • 138.9
    • -3.61%
    • 스텔라루멘
    • 766.6
    • -5.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1,700
    • -5.87%
    • 체인링크
    • 50,500
    • +4.76%
    • 샌드박스
    • 461.8
    • -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