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GC녹십자지놈, 검사 시설 확장·데이터센터 구축…“유전체 분석 역량 강화”

입력 2021-04-07 16:15

▲GC녹십자지놈 검사 시설 전경 (사진제공=GC녹십자지놈)
▲GC녹십자지놈 검사 시설 전경 (사진제공=GC녹십자지놈)

임상유전체 분석 전문기업 GC녹십자지놈은 유전체 분석 역량 강화를 위해 유전체 검사 시설을 확장하고 자체 데이터센터를 구축했다고 7일 밝혔다.

유전체 검사 시설 확장은 향후 검사량 증가에 대비한 것으로, 업무 동선을 최적화해 검사 품질과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진행됐다. 이번 확장으로 GC녹십자지놈은 유전체연구소, PCR실, 자동화장비실, 분석장비실, 핵산추출실, 검체보관실 등으로 구성된 검사 공간을 기존 125평에서 199평으로 대폭 확대, 연구소 사무 공간을 포함하면 총 350평으로 공간을 넓혔다.

GC녹십자지놈은 대용량 시퀀서(Sequencer) 등 추가 장비 도입 및 NGS 검사 자동화 설비 확충을 위한 장비실을 확장하여 대량의 검사결과를 정확하고 신속하게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공간 분리 강화를 통해 검사실 내부 공기 순환을 통제함으로써 증폭 산물로 인한 오염을 근본적으로 차단했으며, 실별 온도유지 장치를 보강해 보다 안정적인 실험 환경을 구축했다. 검사 시설 외 공간효율 증대를 위해 자재창고, 문서보관실을 확충하고 소프트웨어 GMP 인증을 위한 소프트웨어 개발실을 신규 설치했다. 이와 더불어 유전체 분석 시장 성장세에 맞춰 자체 데이터센터를 구축함으로써 스토리지 인프라를 고도화, 유전체 분석 역량을 한층 강화했다.

기창석 GC녹십자지놈 대표는 “이번 검사 시설 확장과 데이터센터 구축으로 유전체 분석 시설과 체계가 한층 업그레이드 되어 보다 양질의 검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시설적인 확장과 더불어 검사실의 엄격한 관리와 최신 장비 도입을 통해 유전체 분석 및 진단검사 품질을 높이고, 늘어나고 있는 검사 의뢰에 대한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5,367,000
    • -6.19%
    • 이더리움
    • 3,027,000
    • +5.07%
    • 비트코인 캐시
    • 1,128,000
    • -2.84%
    • 리플
    • 1,564
    • -6.29%
    • 라이트코인
    • 338,500
    • +4.9%
    • 에이다
    • 1,462
    • -6.58%
    • 이오스
    • 7,845
    • -2.3%
    • 트론
    • 146.6
    • -8.93%
    • 스텔라루멘
    • 581.5
    • -7.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6,400
    • -3.12%
    • 체인링크
    • 44,790
    • -3.68%
    • 샌드박스
    • 604.2
    • -11.45%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