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사과, 무대비 500만원 무용지물?…공정성 논란에 “죄송하다”

입력 2021-03-29 19:13

(출처=Mnet)
(출처=Mnet)

Mnet ‘킹덤’이 공정성 논란에 휘말리며 사과했다.

29일 Mnet ‘킹덤:레전더리 워’(이하 ‘킹덤’) 측은 “첫 경연인 만큼 6팀의 무대를 조율하기 위해 제작비를 설정하였지만, 범위와 가능 여부 등 세부적으로 정의할 수 없었던 부분을 고려하지 못한 점 죄송하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앞서 이날 ‘킹덤’은 모든 참여 팀에 무대 제작비 500만원으로 공지됐지만, 일부 팀들이 상한선을 넘는 고가의 무대 세트가 투입되며 논란이 됐다. 당시 현장에 있던 관계자들의 반발로 경연이 잠시 중단된 사실도 뒤늦게 알려졌다.

이에 킹덤 측은 500만원 상한선이 있었음을 인정하면서도 “범위와 가능 여부 등 세부적으로 정의할 수 없었던 부분을 고려하지 못한 점 죄송하다. 1차 경연 후 해당 부분에 있어 제작진도 문제 상황을 심각하게 받아들이고 있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다만 최고의 무대를 위해선 아티스트의 크리에이티브를 최우선으로 해야 하고 무대 설치에 있어 모든 부분을 명확히 가이드로 제시할 수 없는 점 등은 조심스럽고 고민스러운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제작진은 여섯 팀과 여섯 팀의 소속사와 사전에 긴밀히 대화해 아티스트들이 무대에 집중하고 최상의 무대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라며 “향후 이어질 경연이 원만히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한편 Mnet ‘킹덤 : 레전더리 워’는 지난해 ‘로드 투 킹덤’에서 우승한 더보이즈를 비롯해 비투비, 아이콘, SF9, 스트레이 키즈, 에이티즈가 2021년 K팝 왕좌를 두고 싸움을 벌이는 경합 프로그램이다. 4월 1일 첫 방송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148,000
    • +1.2%
    • 이더리움
    • 5,106,000
    • +4.31%
    • 비트코인 캐시
    • 701,500
    • +2.18%
    • 리플
    • 1,272
    • +2.09%
    • 라이트코인
    • 230,200
    • +2.08%
    • 에이다
    • 2,401
    • +0.46%
    • 이오스
    • 5,325
    • +2.5%
    • 트론
    • 114.2
    • +0.88%
    • 스텔라루멘
    • 411.4
    • -1.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100
    • +1.46%
    • 체인링크
    • 36,320
    • +0.55%
    • 샌드박스
    • 1,110
    • +14.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