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첨단소재, '아마존 스타트업' 자율주행차에 에어백 공급

입력 2021-03-16 09:57

2022년부터 OPW 에어백 공급…일반 에어백보다 팽창시간 오래 지속

▲아마존 스타트업 죽스의 로보택시에 장착되는 GST글로벌의 에어백 (사진제공=효성)
▲아마존 스타트업 죽스의 로보택시에 장착되는 GST글로벌의 에어백 (사진제공=효성)

효성첨단소재는 자사의 에어백 제조사 GST글로벌이 2022년부터 아마존의 자율주행차 스타트업 죽스(Zoox)에 에어백을 공급한다고 16일 밝혔다.

GST글로벌이 공급하는 에어백은 ‘OPW(One-piece Woven) 에어백’으로 봉제과정을 생략한 기술로 만든 제품이다.

일반 에어백보다 팽창 시간이 길어, 사고 시 승객을 더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다고 회사 측은 강조했다.

GST글로벌은 OPW 에어백 안에서 형태 유지에 쓰이는 엑스테더(X-tether) 기술 등 관련 특허를 갖고 있다.

죽스가 지난해 12월 공개한 로보택시는 박스 모양으로 최초의 완전 자율 주행 차량이다. 사용 목적에 따라 실내 공간 구성이 바뀌는 목적 기반 차량(PBV)이다.

완전 자율 주행 PBV에 에어백을 납품하는 것은 효성첨단소재가 최초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로보택시에서는 서로 마주 보는 4개 좌석에 GST가 생산한 특수 OPW 에어백(New Generation Airbag)을 장착한다.

말발굽의 편자 모양을 닮은 HSAB(Horse Shoe Airbag)와 90도로 꺾이면서 펼쳐지는 에어백으로 이뤄진 것이 특징이다.

황정모 효성첨단소재 대표이사는 “효성첨단소재의 소재기술은 사용자에게 ‘안전(Safety)’과 ‘편안함(Comfort)’을 제공한다”며 “GST의 우수한 제품 개발력과 OPW 에어백 제조 기술력을 바탕으로 뉴모빌리티 시대를 맞이해 더욱 다양해질 사용자 요구에 부합하는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 출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1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6,276,000
    • -0.05%
    • 이더리움
    • 2,933,000
    • -0.81%
    • 비트코인 캐시
    • 724,500
    • -0.28%
    • 리플
    • 1,007
    • -1.85%
    • 라이트코인
    • 201,100
    • -0.4%
    • 에이다
    • 1,797
    • +0.06%
    • 이오스
    • 5,960
    • -1%
    • 트론
    • 82.53
    • +0.44%
    • 스텔라루멘
    • 385.7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5,700
    • -1.76%
    • 체인링크
    • 28,620
    • +1.67%
    • 샌드박스
    • 323.2
    • +1.4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