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박영선, 서울시장 범여권 최종후보로…김진애는?

입력 2021-03-07 18:09

朴 "조정훈 정책 반영 노력"ㆍ趙 "박영선 도울 것"

▲더불어민주당과 시대전환 서울시장 단일후보 경선에서 승리한 민주당 박영선 후보(오른쪽)와 시대전환 조정훈 후보가 7일 국회 소통관에서 소감을 말한 뒤 함께 주먹을 맞대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과 시대전환 서울시장 단일후보 경선에서 승리한 민주당 박영선 후보(오른쪽)와 시대전환 조정훈 후보가 7일 국회 소통관에서 소감을 말한 뒤 함께 주먹을 맞대고 있다. (연합뉴스)

박영선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는 7일 범여권 최종후보로 결정됐다.

신영대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에서 지난 6~7일 가상번호를 통한 국민여론조사 결과 박 후보가 조정훈 시대전환 후보를 꺾었다고 밝혔다. 여론조사 결과는 비공개에 부쳤다.

또 공동공약은 선호도 조사 결과에 따라 1인 가구 주택청약제도 개편과 플라스틱 재활용 인센티브 제도가 채택됐다.

박 후보는 이 자리에서 “조 후보와 단일화 경선 레이스를 펼칠 수 있었던 건 제게 커다란 보람이자 영광이었다”며 “단일화 과정에서 주신 좋은 말씀과 정책들이 제 정책에 반영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승리 소감을 밝혔다.

조 후보는 “짧은 시간이지만 정책과 비전을 나누며 서울시민들을 위해 노력한 박 후보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 박 후보를 도와 서울시민들의 삶을 위한 정책선거로 바꾸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승복 입장을 밝혔다.

이로써 범여권 서울시장 후보는 박 후보와 김진애 열린민주당 후보만 남았다. 하지만 김 후보의 경우 아직까지 단일화 일정 협상을 마치지 못한 상태다. 이에 단일화 자체가 어그러지는 것 아니냐는 관측마저 나온다. 김 후보가 별도로 완주하더라도 범여권 표는 박 후보에 집중될 것이라는 예측이 우세해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3,959,000
    • +3.11%
    • 이더리움
    • 2,907,000
    • +5.48%
    • 비트코인 캐시
    • 1,252,000
    • +10.02%
    • 리플
    • 1,840
    • +15.36%
    • 라이트코인
    • 353,300
    • +4.46%
    • 에이다
    • 1,643
    • +7.46%
    • 이오스
    • 9,220
    • +10.16%
    • 트론
    • 182.9
    • +8.29%
    • 스텔라루멘
    • 695.3
    • +8.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0,600
    • +2.45%
    • 체인링크
    • 51,500
    • +16.23%
    • 샌드박스
    • 714.5
    • +4.2%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