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중수청 작심 비판’ 윤석열 사의설…일정은 예정대로

입력 2021-03-04 09:19

▲ 윤석열 검찰총장이 3일 오후 대구 수성구 대구고검·지검 방문에 앞서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 윤석열 검찰총장이 3일 오후 대구 수성구 대구고검·지검 방문에 앞서 취재진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뉴시스)

여당의 중대범죄수사청(중수청) 설치를 두고 연일 강경 발언을 쏟아낸 윤석열 검찰총장의 사의설이 번지고 있다.

윤 총장은 4일 오전 반차를 내고 대검에 출근하지 않았다. 전날 윤 총장은 대구고검·지검을 방문해 검사, 수사관 간담회를 마치고 오후 늦게 서울로 돌아왔다.

윤 총장은 지방 출장 다음 날은 늦게 출근하거나 오전 휴가를 사용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일각에서는 휴가를 낸 윤 총장이 거취를 고심하는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윤 총장은 2일 언론 인터뷰에서 “직을 걸고 막을 수 있다면야 100번이라도 걸겠다”고 했다. 이후에도 직에 연연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여러 차례 밝혀왔다.

대검은 윤 총장 사의설에 대해 “추측에 대해 확인해 드리기 어렵다”고 밝혔다. 다만 윤 총장의 예정된 일정은 바뀌지 않았다.

윤 총장은 이날 오후 4시 이종엽 대한변협 회장과 만난다. 5일에는 김형두 신임 법원행정처 차장과 접견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2,804,000
    • -2.74%
    • 이더리움
    • 2,873,000
    • -1.37%
    • 비트코인 캐시
    • 1,243,000
    • +2.56%
    • 리플
    • 1,838
    • +2.74%
    • 라이트코인
    • 347,100
    • -1.98%
    • 에이다
    • 1,630
    • -0.97%
    • 이오스
    • 9,145
    • +2.01%
    • 트론
    • 181.2
    • -2.69%
    • 스텔라루멘
    • 699.7
    • -0.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1,100
    • -4.08%
    • 체인링크
    • 51,150
    • +6.9%
    • 샌드박스
    • 708.1
    • -5.4%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