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 마지막 달동네' 백사마을 재개발 본격화...내년 착공

입력 2021-03-02 18:07

▲서울 노원구 중계본동 백사마을 조감도.  (자료제공=노원구청)
▲서울 노원구 중계본동 백사마을 조감도. (자료제공=노원구청)

서울 마지막 달동네로 불리는 노원구 백사마을 재개발 사업이 속도를 내고 있다.

노원구는 중계본동 일대 백사마을(18만6965㎡) 재개발 사업에 대한 사업시행계획을 인가했다고 2일 밝혔다. 2009년 주택 재개발 정비구역으로 지정된 지 12년 만이다.

백사마을은 1960년대 후반 형성된 서울의 대표적인 노후 주거지역이다. 1971년 개발 제한구역으로 지정된 뒤 2008년 도시미관 개선을 위해 개발제한구역이 해제됐지만, 이듬해 주택 재개발구역으로 결정됐다. 2017년 사업시행자가 한국토지주택공사(LH)에서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로 변경되는 과정에서 건축방식과 내부갈등 등으로 사업이 지연되는 등 우여곡절을 겪었다.

백사마을에는 총 2437가구 규모의 아파트와 일반주택이 들어서게 된다. 다양한 층수의 아파트와 일반주택을 적절히 혼합 배치하는 방식의 개발이 이뤄진다. 아파트는 지하 5층~지상 20층으로 1953가구 규모다. 전용면적 59~190㎡형으로 구성된다. 일반주택은 지하 4층부터 지상 4층 다세대 주택(136개 동) 484가구가 들어선다. 전용면적은 30~85㎡ 미만으로 조성된다.

시공사는 올해 하반기 선정된다. 내년 관리처분계획 인가 후 착공에 들어간다. 완공은 2025년으로 예정돼 있다.

현재 백사마을은 이주가 한창이다. 전체 597가구 중 394가구(약 66%)가 이주를 완료한 상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8,524,000
    • -0.43%
    • 이더리움
    • 3,110,000
    • -0.58%
    • 비트코인 캐시
    • 1,485,000
    • +26.55%
    • 리플
    • 2,120
    • -1.35%
    • 라이트코인
    • 415,900
    • +12.83%
    • 에이다
    • 1,817
    • -0.6%
    • 이오스
    • 11,160
    • +11.25%
    • 트론
    • 215.4
    • +8.63%
    • 스텔라루멘
    • 797.7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6,000
    • +17.57%
    • 체인링크
    • 54,050
    • +0.75%
    • 샌드박스
    • 854
    • -2.81%
* 24시간 변동률 기준
MS의 정책 변화로 익스플로러 사용자분들은
URL 복사 기능 사용을 권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