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수주

입력 2021-03-01 09:52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투시도. (자료 제공=롯데건설)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투시도. (자료 제공=롯데건설)

롯데건설은 서울 양천구 신정동 목동2차우성아파트 리모델링 사업의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1일 밝혔다.

목동2차우성아파트는 2000년 3월 준공한 단지로 대지면적 4만5199.2㎡에 지하 3층, 지상 15∼18층, 12개 동, 총 1140가구 규모다.

롯데건설은 주거 전용면적 30∼40%를 증축하고, 기존 가구 수의 15% 이내까지 늘릴 수 있는 '세대 수 증가형 리모델링' 사업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에 지하 4층∼지상 27층, 12개 동 1311가구로 탈바꿈하게 된다. 공사비는 약 4944억 원이다.

앞서 롯데건설은 서초구 잠원동 롯데캐슬갤럭시1차와 용산구 이촌동 현대아파트 리모델링 사업 시공사로 선정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818,000
    • +1.76%
    • 이더리움
    • 4,831,000
    • +9.65%
    • 비트코인 캐시
    • 1,653,000
    • +2.8%
    • 리플
    • 1,856
    • -0.7%
    • 라이트코인
    • 453,400
    • +12.12%
    • 에이다
    • 2,235
    • +17.94%
    • 이오스
    • 12,480
    • +5.05%
    • 트론
    • 172.9
    • -0.06%
    • 스텔라루멘
    • 739.2
    • +1.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413,500
    • -1.41%
    • 체인링크
    • 64,200
    • +13.03%
    • 샌드박스
    • 647.7
    • -0.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