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시 내고향> 홍영호 바른세상병원 원장, 경북 예천 어머니 허리 통증 치료

입력 2021-01-27 14:0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사진=KBS1 ‘6시 내고향’에서 예천 어머니의 허리 치료를 진행한 홍영호 바른세상병원 원장
▲사진=KBS1 ‘6시 내고향’에서 예천 어머니의 허리 치료를 진행한 홍영호 바른세상병원 원장

지난 26일 KBS1 ‘6시 내고향’에서는 홍영호 바른세상병원 원장(신경외과 전문의)이 내고향 닥터팀과 함께 사연의 주인공인 예천 어머니의 허리 치료를 진행한 과정이 방영됐다.

몸이 불편한 남편 몫까지 더해 가족의 생계를 책임져야 했던 어머니는 움직일 때마다 아픈 허리와 다리 통증을 참으며 가족을 위해 살아왔다. 어머니는 매일 통증 주사를 맞으면서 고통을 참아낼 수 있었던 것은 당신보다 아내가 더 아프다고 생각하는 남편이 있기 때문이었다. 선척적으로 소아마비가 있어 몸이 불편했던 남편은 자신의 몫까지 대신하는 아내에게 늘 미안함을 안고 살아왔다고 한다. 몇 년 전, 아들을 갑작스럽게 하늘로 떠나 보내는 사건이 생기면서 부부는 깊은 마음의 통증까지 떠안고 살아야 했다. 지친 삶 속에 망가졌을 어머니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기 위해 내고향닥터인 서동원 원장이 최시중 아나운서와 함께 예천으로 찾아갔고, 바른세상병원으로 모시고 와 정확한 정밀 검사를 시행했다.

어머니의 허리 정밀검사 결과를 확인한 홍영호 척추클리닉 원장은 “4번 허리뼈가 5번 허리뼈보다 앞쪽으로 나와 있는 척추 전방전위증으로 신경이 거의 막혀서 안 보이는 수준”이라며 “제일 병이 심한 뼈, 미끄러져 있는 뼈를 제자리로 교정하는 수술을 시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척추관협착증과 척추전방전위증이 함께 있어 홍영호 원장은 척추체 간 유합술과 후방 나사 고정술로 불안정하게 밀려나온 척추를 단단하게 고정하는 치료를 진행했다. 수술 후, 움직일 때마다 통증을 호소하던 어머니는 씩씩한 걸음을 선보이며 “걷는 건 아무 문제가 없다. 다리가 당기지 않아서 너무 좋다”며 “다리도 곧게 펴진 거 같다”며 즐거워하셨다.

한편, 어머니는 바른세상병원에서 함께 치료받은 이후 목발 없이도 걸을 수 있게 된 남편의 모습에 흐뭇한 마음을 드러내며 “내고향 닥터 덕분에 식당에 가서 밥도 같이 먹을 수 있게 됐다”며 남들처럼 함께 하는 일상을 되찾은 것에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월 1일부터 오른다는 물가 총정리
  • 연진아, 나 지금 되게 신나…드디어 마스크 벗었거든!
  • ‘대선패배 대가’ 이재명 비판에…한동훈 “이겼으면 뭉갰을 건가” 발끈
  • 김기현, 안철수 ‘구멍 양말’ 견제…“흙수저인 나도 그런 양말 안 신는다”
  • 단독 ‘윤핵관' 장제원, 안철수 측에 '깜짝 전화'..."힘들다" 토로한 까닭
  • “선수가 원하는 코치=빅토르안 아니다”…최민정, 입장문 논란에 해명
  • 멜론 왕국 무너졌다…유튜브뮤직, 국내 음원 플랫폼 1위로
  • 혀 빼꼼하고 얼짱 각도…400장 셀카 남긴 흑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043,000
    • -0.05%
    • 이더리움
    • 1,991,000
    • +0.1%
    • 비트코인 캐시
    • 170,000
    • +2.72%
    • 리플
    • 504.9
    • +0.48%
    • 솔라나
    • 30,400
    • -1.14%
    • 에이다
    • 479.2
    • -0.21%
    • 이오스
    • 1,340
    • -0.81%
    • 트론
    • 78.41
    • +0.73%
    • 스텔라루멘
    • 114.1
    • -0.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600
    • +0.09%
    • 체인링크
    • 8,785
    • -0.57%
    • 샌드박스
    • 915.4
    • -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