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지난해 주요기업 M&A 금액 47조5715억 원… 전년비 15.0%↑

입력 2021-01-13 11:13

▲자료제공=한국M&A거래소
▲자료제공=한국M&A거래소

지난해 주요기업들의 M&A(인수합병) 거래 건수는 전년대비 줄어들었으나, 금액은 전년대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상반기에는 M&A 시장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위축됐지만, 하반기 점진적으로 증가세를 보였다.

13일 한국M&A거래소(KMX)에 따르면 지난해 주요기업의 M&A 건수는 720건, M&A 금액은 47조5715억 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M&A 건수는 1.5% 감소하고, 금액은 15.0% 증가했다.

한국M&A거래소는 “2019년 대비 M&A 건수 감소는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세계 경제 불확실성이 커지며 기업 신규투자가 위축되고 기업 매도·인수 측의 향후 추이 관망 상황이 계속 이어졌기 때문”이라며 “그러나 그동안 위축된 글로벌 M&A시장 여건이 하반기 다소 완화됐고 기업이 새로운 활로 모색을 위해 M&A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처함에 따라 3, 4분기 들어 M&A 건수가 급증했다”고 말했다.

유형별 M&A 금액을 살펴보면 △주식양수도 20조2677억 원(42.6%) △중요 영업양수도 14조9825억 원(31.5%) △합병 9조7882억 원(20.6%) 순이다.

한국M&A거래소는 “2019년 대비 주요기업의 M&A 건수 감소에도 M&A 금액이 증가한 것은 중대형 규모 M&A 추진 건수비중이 증가한데 따른 것”이라며 “특히 4분기에 중요 영업양수도에서 초대형 M&A가 추진된데 따른 영향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또한 올해는 M&A 건수가 집중된 업종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소프트웨어(12.4%) △부품∙소재∙화학(10.6%) △정보통신ㆍ영상ㆍ컨텐츠(10.1%) 등에서 건수 비중이 10% 이상으로 비교적 높게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428,000
    • +0.41%
    • 이더리움
    • 1,451,000
    • -1.09%
    • 리플
    • 294.1
    • -1.01%
    • 라이트코인
    • 145,600
    • -3.13%
    • 이오스
    • 2,880
    • -1.23%
    • 비트코인 캐시
    • 454,300
    • -4.18%
    • 스텔라루멘
    • 280.3
    • -1.82%
    • 트론
    • 32.15
    • -1.35%
    • 에이다
    • 370.3
    • -2.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8,600
    • -2.33%
    • 대시
    • 112,500
    • -1.75%
    • 이더리움 클래식
    • 8,015
    • -1.9%
    • 269
    • +8.21%
    • 제트캐시
    • 94,900
    • -1.4%
    • 비체인
    • 31.69
    • -1.03%
    • 웨이브
    • 7,250
    • -3.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9.5
    • -2.35%
    • 비트코인 골드
    • 11,390
    • -1.73%
    • 퀀텀
    • 3,754
    • +0.35%
    • 오미세고
    • 3,732
    • -2.12%
    • 체인링크
    • 24,680
    • -3.29%
    • 질리카
    • 75.52
    • +3.17%
    • 어거
    • 20,370
    • -2.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