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신간] 나는 저만치서, 타인은 이만치서

입력 2020-11-27 11:33

◇ 오늘도 무사히/ 임요희 지음/ 앨리스북클럽 펴냄/ 1만6000원

우리가 사진을 찍는 이유는 시간을 얼려 현재를 보존하기 위해서다. 문제라면 아무리 ‘실제'를 재현하는 사진이라도 ‘실제의 감동'까지 고스란히 재현하기는 어렵다는 것. 살면서 감사하고 고마운 일들을 많이 겪지만 어떤 감사의 말도 내 절실한 감사의 마음을 다 담아낼 수 없는 것과 같다. 그럼에도 사진의 힘은 대단하다. 안 보이는 것을 드러내 준다.

책에 등장하는 사람들은 작다. 압도적인 규모의 건축물과 거대한 자연 풍광 속에서 점처럼 축소된 인간은 살기 위해 작은 몸을 부지런히 놀린다. 그 모습은 대체로 재밌고 발랄하고 엉뚱하다. '나'를 관찰할 때는 멀리서 봐야 한다. 멀리서 바라보면 가슴 저미는 실연도, 땅을 치게 하는 무능도, 먹고 살기 위한 몸부림도, 사람들이 나만 미워하는 것 같은 기분도, 하루하루 떨어지는 인기도 너무너무 작고 하찮을 뿐이다.

타인을 볼 때는 한 발자국 다가가야 한다. 상대에게 귀를 기울인다. 책에 나오는 사람들이 유독 작은 것은 가까이 다가가서 보라는 의미도 있다. 가까이서 보았을 때의 서글픈 인생, 그리고 멀리서 보았을 때의 즐거운 인생 모두 두 번 본다.

책은 사진 소설이다. 여행작가이기도 한 작가는 이번 사진소설을 통해 인간이 성숙하는 과정에서 '실연'이 주는 힘을 곁눈질하고 있다. 작가는 "실연보다 인간적인 감정은 없다"며 "인간을 죽었다 깨어나게 한다"고 말한다.

소설에 나오는 사진들은 작가가 최근 몇 년간 세계 여러 나라를 여행하며 찍은 것이다. 소설의 줄거리와는 직접 연관 없는 사진들이지만, 사진 설명을 읽으면 왠지 이야기와 연결되는 듯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218,000
    • -1.03%
    • 이더리움
    • 1,936,000
    • +1.2%
    • 리플
    • 528.6
    • +0%
    • 라이트코인
    • 208,500
    • -2.34%
    • 이오스
    • 4,332
    • +0.49%
    • 비트코인 캐시
    • 581,000
    • -0.85%
    • 스텔라루멘
    • 467.2
    • -0.51%
    • 트론
    • 58.31
    • +0.05%
    • 에이다
    • 1,286
    • -0.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7,300
    • -1.47%
    • 대시
    • 242,200
    • -0.86%
    • 이더리움 클래식
    • 12,980
    • -2.11%
    • 789.3
    • -5.96%
    • 제트캐시
    • 145,200
    • +0.21%
    • 비체인
    • 66.12
    • +0.61%
    • 웨이브
    • 11,320
    • -1.74%
    • 베이직어텐션토큰
    • 771.2
    • -0.72%
    • 비트코인 골드
    • 32,400
    • -2.53%
    • 퀀텀
    • 7,005
    • -3.78%
    • 오미세고
    • 5,685
    • -1.81%
    • 체인링크
    • 33,020
    • +1.35%
    • 질리카
    • 134.1
    • -0.59%
    • 어거
    • 34,390
    • -1.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