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임채무 두리랜드, 30년 만의 입장료…“위선자 소리 들었다”

입력 2020-11-23 21:54 수정 2020-11-23 21:54

▲임채무 두리랜드 (출처=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캡처)
▲임채무 두리랜드 (출처=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캡처)

배우 임채무가 운영하는 놀이동간 ‘두리랜드’가 눈길을 끈다.

최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서 김희철, 산다라박, 이호철 등이 ‘두리랜드’에 방문하며 관심이 쏠렸다.

두리랜드는 임채무가 1990년 오픈한 놀이동산으로 경기도 양주시에 위치해있다. 특히 두리랜드는 과거 무료입장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는데 지난 5월 리모델링을 거쳐 재개장 후 입장료를 받고 있다.

재개장한 두리랜드의 입장료는 어른 2만원, 어린이 2만5천원이다. 해당 비용을 내면 실내 시설을 모두 이용할 수 있다. 개장 30년 만의 변화이지만 일각에서는 “위선자”라며 비난하기도 했다.

임채무는 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재개장 첫날부터 입장료 받는다고 욕을 먹었다”라며 “무료라고 좋게 봤는데 위선자라고 하더라. 직원들은 뒤통수를 맞기도 했고 투서 때문에 공무원들이 나오기도 했다”라고 털어놨다.

하지만 대중은 임채무의 입장료가 꼭 필요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임채무가 두리랜드를 유지하기 위해 약 160억의 빚을 떠안고 있다는 것이 알려졌기 때문이다.

임채무는 “놀이동산을 팔라고 하는 사람도 있다. 하지만 아이들이 노는 걸 보면 나도 좋아진다”라며 “놀이공원을 팔지 않아도 충분히 맛있는 것 먹고 산다”라고 만족감을 드러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7,724,000
    • +4.6%
    • 이더리움
    • 1,899,000
    • +5.91%
    • 리플
    • 529.6
    • -0.09%
    • 라이트코인
    • 214,100
    • +2.98%
    • 이오스
    • 4,315
    • +1.34%
    • 비트코인 캐시
    • 580,500
    • +2.29%
    • 스텔라루멘
    • 472.5
    • +2.87%
    • 트론
    • 58.77
    • +2.39%
    • 에이다
    • 1,292
    • +0.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500
    • +0.92%
    • 대시
    • 243,900
    • +2.95%
    • 이더리움 클래식
    • 13,110
    • +3.55%
    • 847.1
    • -1.44%
    • 제트캐시
    • 145,000
    • +3.65%
    • 비체인
    • 67.29
    • +13.84%
    • 웨이브
    • 11,530
    • +1.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784.4
    • +4.41%
    • 비트코인 골드
    • 32,840
    • +4.72%
    • 퀀텀
    • 7,180
    • +1.49%
    • 오미세고
    • 5,720
    • +6.32%
    • 체인링크
    • 32,200
    • +3.6%
    • 질리카
    • 134.4
    • +1.9%
    • 어거
    • 35,200
    • +3.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