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상보] 이건희 삼성 회장 별세…향년 78세

입력 2020-10-25 10:20 수정 2020-10-25 10:49

장례는 고인ㆍ유가족 뜻 따라 가족장으로

▲이건희 회장이 지난 1993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신경영을 선언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이건희 회장이 지난 1993년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신경영을 선언하고 있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별세했다. 향년 78세다.

삼성전자는 25일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이 별세했다고 밝혔다. 이 회장은 이날 장기 투병 끝에 숨졌다.

1942년생인 고인은 지난 2014년 5월 급성심근경색으로 서울 용산구 이태원동 자택에서 쓰러진 뒤 6년 동안 투병해 왔다.

고인은 지난 2014년 5월 10일 이태원동 자택에서 급성 심근경색을 일으켜 인근 순천향대학 서울병원으로 옮겨져 심폐소생술(CPR)을 받고 다음 날 새벽 삼성서울병원으로 옮겨져 막힌 심혈관을 넓혀주는 심장 스텐트 시술을 받았다.

이후 중환자실에서 뇌와 장기의 조직 손상을 최소화하기 위해 저체온 치료를 받고 진정 치료를 계속해 왔다. 심폐기능이 정상을 되찾자 입원 9일 만에 중환자실에서 병원 20층에 있는 VIP 병실로 옮겨졌고, 입원 보름 만에 혼수상태에서 회복했다.

심장 기능을 포함한 신체기능은 정상을 회복해 입원 6개월 무렵부터 안정적인 상태로 하루 15∼19시간 깨어 있으면서 휠체어 운동을 포함한 재활치료를 받아왔으며 최근까지 자가호흡을 하며 지낸 것으로 알려졌으나 6년 5개월간 병상에서 일어나지 못했다.

삼성전자는 “장례는 고인과 유가족의 뜻에 따라 간소하게 가족장으로 치르기로 했다”라며 “조화와 주문은 정중히 사양하오니 양해해달라”고 당부했다.

이 회장은 호암 이병철 삼성 창업주의 셋째 아들로 대구에서 1942년 출생했다. 한국전쟁을 피해 일본에서 중학교를, 서울에서 서울사대부고를 졸업했다. 이후 일본 와세다 대학과 미국 조지워싱턴대학교 경영대학원에서 수학했다.

유족으로는 부인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 관장, 아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딸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사위 김재열 삼성경제연구소 사장이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586,000
    • +1.58%
    • 이더리움
    • 679,500
    • +6.67%
    • 리플
    • 757.1
    • +49.41%
    • 라이트코인
    • 101,000
    • +5.15%
    • 이오스
    • 3,991
    • +13.77%
    • 비트코인 캐시
    • 381,000
    • +21.11%
    • 스텔라루멘
    • 185.3
    • +55.85%
    • 트론
    • 39.55
    • +21.43%
    • 에이다
    • 188.9
    • +11.5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1,800
    • +14.02%
    • 대시
    • 126,600
    • +24.36%
    • 이더리움 클래식
    • 7,970
    • +15.67%
    • 179
    • +21.6%
    • 제트캐시
    • 90,450
    • +14.71%
    • 비체인
    • 18.68
    • +11.32%
    • 웨이브
    • 8,955
    • +1.1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5.5
    • +17.26%
    • 비트코인 골드
    • 11,900
    • +14.31%
    • 퀀텀
    • 3,347
    • +10.13%
    • 오미세고
    • 4,830
    • +9.25%
    • 체인링크
    • 17,730
    • +7.52%
    • 질리카
    • 27.97
    • +7.83%
    • 어거
    • 19,050
    • +1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