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국민내일배움카드’ 취업 우수 직종은…서울 '법률'·대전 'IT'·부산 '자동차'

입력 2020-10-18 12:00

경기·인천은 ‘기계가공’ㆍ강원‧광주‧대구는 ‘의료’ 꼽혀

(자료제공=고용노동부)
(자료제공=고용노동부)

정부가 구직 지원 일환으로 직업훈련을 원하는 국민에게 직업훈련비를 최대 500만 원까지 지원하는 '국민내일배움카드'의 취업률 우수 직종으로 법률, 의료, 정보‧기술, 자동차 등이 꼽혔다.

고용노동부가 18일 공개한 서울‧경기‧인천‧강원‧대전‧대구‧광주‧부산 8개 권역별 국민내일배움카드 취업률이 높은 상위 직종을 보면 서울은 법률(77.7%)과 정보기술(71.2) 직종이, 경기와 인천은 기계가공(각각 78.4%·79.8%) 직종이, 대전은 정보기술(82.3%) 직종이 높았다.

강원‧광주‧대구는 의료(69.1~76.4%) 직종이, 부산은 자동차(75.1%) 직종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정보‧기술 분야의 경우 대전, 서울, 광주 등 다수 지역의 상위 직종에 포함돼 있으며, 이는 디지털‧신기술 분야의 인력 수요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청년‧여성‧중장년이 많이 찾는 훈련 직종과 취업률이 높은 훈련 직종을 살펴보면 청년들이 가장 많이 찾은 훈련 직종은 커피바리스타 과정 등 식음료 조리 직종과 ‘빅데이터 활용 자바 파이썬 개발자 양성’ 등 정보기술 직종이었다.

취업률이 가장 높은 직종은 법률사무취업과정 등 법률 직종(83.4%), 컴퓨터응용기계 과정 등 기계가공직종(77.4%)인 것으로 나타났다.

여성이 가장 많이 찾은 훈련 직종은 요양보호사 자격 취득과정 등 보건 직종이며 취업률이 가장 높은 직종은 법률사무취업과정 등 법률 직종(80.7%)이었다.

중장년이 가장 많이 찾은 훈련 직종이 요양보호사 자격 취득 등 보건 직종이며 취업률이 가장 높은 직종은 기계‧설계 제작 실무 등 기계‧가공 직종(75.7%)으로 조사됐다.

한편 기간산업‧뿌리직종, 서비스 직종 등 다양한 분야의 훈련 과정이 운영 중인 국민내일배움카드는 실업자‧재직자 구분 없이 신청할 수 있다. 온라인(HRD-Net) 또는 고용센터 방문을 통해 배움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으며, 5년 간 300만 원에서 500만 원까지 훈련비가 지원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5,374,000
    • +2.86%
    • 이더리움
    • 435,000
    • +1.45%
    • 리플
    • 270.2
    • +0.97%
    • 라이트코인
    • 61,450
    • +1.32%
    • 이오스
    • 2,844
    • -2.77%
    • 비트코인 캐시
    • 295,300
    • -0.94%
    • 스텔라루멘
    • 89.1
    • +4.72%
    • 트론
    • 28.9
    • -1.33%
    • 에이다
    • 105
    • +2.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900
    • -0.11%
    • 대시
    • 78,350
    • +5.66%
    • 이더리움 클래식
    • 6,660
    • +1.45%
    • 108.7
    • +2.16%
    • 제트캐시
    • 65,650
    • +5.04%
    • 비체인
    • 11.48
    • +3.42%
    • 웨이브
    • 3,638
    • +8.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2.1
    • +3.36%
    • 비트코인 골드
    • 7,990
    • -0.44%
    • 퀀텀
    • 2,223
    • +0.91%
    • 오미세고
    • 3,288
    • +1.89%
    • 체인링크
    • 12,500
    • +0.97%
    • 질리카
    • 20.09
    • +5.46%
    • 어거
    • 13,980
    • +2.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