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기보ㆍ기정원ㆍ한국벤처투자, 투자형ㆍ후불형 R&D 본격 추진

입력 2020-09-18 09:15

기술보증기금(기보)이 중소기업기술정보진흥원(기정원), 한국벤처투자와 함께 투자형R&D와 후불형R&D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3개 기관은 중소벤처기업부(중기부)가 지난 7월 새로 도입한 투자형ㆍ후불형R&D 사업의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3개 기관은 투자형R&D 대상기업 선정에 기관별 전문역량을 활용하기 위해 이날 상호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한국벤처투자는 투자형R&D 사업 주관기관으로 선정 평가와 지원 사업을 총괄하고 기보와 기정원은 R&D 지원 및 기술평가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투자 대상기업의 기술성, 사업성, 시장성을 평가한다.

투자형R&D는 민간 벤처캐피탈이 선별해 미리 투자한 기업에 대해 정부가 매칭투자 방식으로 지원하는 새로운 R&D사업이다. 이달 1일부터 이뤄진 1차 접수에서 10개 기업이 총 108억 원의 매칭 투자를 신청했다. 앞으로 3개 기관의 평가를 종합해 10월 중 최종 투자 지원 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며, 2차 접수도 11월 진행할 예정이다.

후불형 R&D는 기업이 선지급된 출연금과 자체 재원으로 먼저 R&D를 진행하고, 성공 판정 후 정부로부터 출연금의 나머지(75%)를 지원받는 방식 후불형 R&D는 지원기업의 책임성을 대폭 강화하는 대신, R&D 우수 성과 기업에 대해서는 기보와 기정원이 협업해 기술료 면제, 후속 R&D 지원 및 전용 사업화 자금을 보증하는 인센티브를 부여한다. 8월 말 후불형R&D 접수를 마감한 결과, 총 122개 과제가 접수(경쟁률 5:1)됐다.

3개 기관은 이번 상호 협업으로 R&D사업 지원 절차가 더욱 원활하게 되고 사업화 성과가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931,000
    • +2.06%
    • 이더리움
    • 652,000
    • +0.93%
    • 리플
    • 683
    • +1.26%
    • 라이트코인
    • 96,600
    • +3.43%
    • 이오스
    • 3,350
    • +1.45%
    • 비트코인 캐시
    • 320,400
    • +1.33%
    • 스텔라루멘
    • 201.3
    • +0.9%
    • 트론
    • 34.25
    • +2.24%
    • 에이다
    • 173.2
    • +1.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800
    • +0.65%
    • 대시
    • 116,300
    • +3.75%
    • 이더리움 클래식
    • 6,810
    • -0.15%
    • 228.9
    • +12.43%
    • 제트캐시
    • 83,350
    • +1.03%
    • 비체인
    • 17.95
    • +10.53%
    • 웨이브
    • 7,690
    • +3.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9.8
    • +4.61%
    • 비트코인 골드
    • 10,480
    • +6.34%
    • 퀀텀
    • 3,234
    • +8.27%
    • 오미세고
    • 4,160
    • +2.94%
    • 체인링크
    • 15,220
    • +4.25%
    • 질리카
    • 35.03
    • +12.17%
    • 어거
    • 17,930
    • +7.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