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종합] 수도권 거리두기 2단계로 완화…음식점ㆍ커피전문점ㆍ학원 등 14일부터 정상영업

입력 2020-09-13 16:14

방역 강화 효과 확진자 증가 둔화 판단…소상공인·자영업자 고려

▲정세균 국무총리가 13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가 13일 오후 정부서울청사에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실시했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조치를 완화한다. 수도권에 내려졌던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는 앞으로 2주 동안 2단계로 낮춰 시행한다. 이에 따라 14일부터 음식점, 커피전문점, 학원 등은 정상영업이 가능해졌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1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에서 "최근 상황과 전문가 의견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결과 정부는 2주간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조정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현재 산발적 감염이 잇따르고 있지만 신규 확진자 수가 일주일 넘게 100명대를 유지하고 있고,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인한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어려움을 고려한 판단이다.

정 총리는 "2주간 계속된 수도권의 강화된 방역조치로 많은 국민이 힘겹게 견디고 있다"며 "아직 하루 확진자가 두 자릿수로 줄지 않고 네 명 중 한 명꼴로 감염경로를 알 수 없지만, 방역 강화 효과가 조금씩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추석 연휴를 앞두고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 강화 조치도 실시한다.

정 총리는 "추석부터 한글날을 포함한 연휴 기간이 하반기 코로나19 방역에 최대 고비가 될 전망"이라며 "정부는 28일부터 2주간을 특별방역기간으로 설정하고 전국적으로 강력한 방역 조치를 미리 준비하겠다"고 강조했다.

또 여전히 계속되고 있는 여행과 외출 등도 자제해달라고 당부했다. 그는 "최근 일부 휴양지의 숙박시설에 추석 연휴 기간의 예약이 몰린다고 한다"며 "고향 대신 휴양지로 많은 분이 몰리면 방역 강화의 취지가 무색해지고 방역에 적극 협조하는 다수 국민에게 허탈감을 주기 때문에 "이번 추석만큼은 코로나19를 막기 위한 이동 자제 노력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방역당국에 대해서는 완치자에 대한 관리 강화도 주문했다. 정 총리는 "코로나19에서 회복된 후 일상으로 복귀한 환자 중 많은 분이 알 수 없는 후유증으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다"며 "방역 당국은 후유증 관리 방안도 함께 검토해주기 바란다"고 주문했다.

이어 "코로나19에 걸렸다가 회복돼도 상당수가 확진자라는 사회적 주홍글씨로 인한 심적 부담을 호소한다"며 "역지사지 자세로 환자의 입장을 먼저 생각해 배려와 양보로 지금의 위기를 극복하자"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4,440,000
    • +4.05%
    • 이더리움
    • 445,500
    • +3.7%
    • 리플
    • 288.9
    • +2.81%
    • 라이트코인
    • 62,650
    • +12.98%
    • 이오스
    • 2,988
    • +2.4%
    • 비트코인 캐시
    • 301,900
    • +6.6%
    • 스텔라루멘
    • 95.02
    • +0.69%
    • 트론
    • 30.56
    • +2.9%
    • 에이다
    • 120.4
    • +1.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900
    • +4%
    • 대시
    • 84,750
    • +2.36%
    • 이더리움 클래식
    • 6,945
    • +2.89%
    • 119.9
    • -2.28%
    • 제트캐시
    • 71,750
    • +4.52%
    • 비체인
    • 12.69
    • +0.87%
    • 웨이브
    • 3,496
    • +6.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7.3
    • +1.98%
    • 비트코인 골드
    • 9,080
    • +3.95%
    • 퀀텀
    • 2,614
    • +5.4%
    • 오미세고
    • 3,728
    • +1.03%
    • 체인링크
    • 12,250
    • +4.7%
    • 질리카
    • 21.09
    • +1.44%
    • 어거
    • 15,530
    • +1.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