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별설 양 측 모두 부인…김정수·T1, 롤드컵 선발 실패 책임론만 '붕'

입력 2020-09-11 14:05

(사진=라이엇 게임즈)
(사진=라이엇 게임즈)

T1과 김정수 감독이 결별설에 대해 모두 부인하면서 성적 부진 책임론만 붕 뜬 모양새다.

11일 한 매체는 최근 T1이 김정수 감독과 상호계약 해지를 두고 논의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후 김정수 감독과 T1 측은 관련 내용 중 진행된 것은 아무것도 없다면서 당혹스러움을 전했다. 특히 김정수 감독은 현재 휴가 중이라는 설명이었다.

김 감독은 올해 초 T1에 합류해 LCK 스프링 우승을 차지하며 T1에서 성공적인 커리어를 예고했으나 서머 시즌 부진헀다. 와일드카드전서 아프리카 프릭스에게 패한 것이다. 이후 롤드컵 선발전서도 젠지에게 0대3으로 패배를 겪었다.

롤드컵 진출 실패로 김 감독의 커리어에도 오점이 생겼다.

지난 4년간 김 감독은 삼성(현 젠지)과 롱주·IG(인빅터스 게이밍)·담원 모두 롤드컵 진출에 성공했다. 이 중 IG에서는 롤드컵 우승까지도 경험했다. 4년 연속 롤드컵 진출이 T1에서 멈춘 것이다.

특히나 T1 팬들의 많은 지지를 받고 있는 스타플레이어 '페이커' 이상혁 기용 관련 문제도 수차례 논쟁을 불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4,447,000
    • -4.86%
    • 이더리움
    • 4,178,000
    • -3.47%
    • 비트코인 캐시
    • 1,341,000
    • -6.68%
    • 리플
    • 1,873
    • +5.88%
    • 라이트코인
    • 350,800
    • -4.28%
    • 에이다
    • 2,563
    • -3.5%
    • 이오스
    • 11,450
    • -7.96%
    • 트론
    • 141.2
    • -4.59%
    • 스텔라루멘
    • 815.1
    • -4.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5,000
    • -5.16%
    • 체인링크
    • 46,880
    • -5.46%
    • 샌드박스
    • 472.4
    • -6.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