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서울시구청장협의회 "보수단체 광복절 집회 철회 간절히 호소"

입력 2020-08-13 11:07

"시민의 생명과 안전보다 우선할 수 없다"

(뉴시스)
(뉴시스)

보수단체에서 광복절에 대규모 집회를 예고한 가운데 서울시구청장협의회가 집회 철회를 호소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재확산할 수 있다는 우려에서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는 13일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호소문을 통해 “집회와 시위의 자유도 중요하지만 시민의 생명과 안전보다 우선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앞서 보수단체들은 15일 정오부터 경복궁 인근 사직로 일대에서 '8·15 건국절 국민대회'를 열기로 했다.

이들 단체 중 하나인 자유연대는 2000명 규모의 참가자들이 종로구 적선현대빌딩과 사직공원을 잇는 300여m 거리 3개 차도와 인도에서 집회를 연 뒤 청와대 방향으로 행진하겠다고 밝혔다. 같은 날 문재인 대통령 탄핵을 요구하는 집회도 사직로에서 진행된다. 참가자 수가 더 늘어날 가능성이 큰 셈이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는 서울시가 감염병예방법 제49조에 의거 집회를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조치한 것과 연계해 대규모 집회 철회를 호소했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는 “집회와 시위의 자유가 민주주의의 척도라고 할 수 있을 만큼 중요한 가치”라면서도 “현 상황에서 시민의 생명과 안전보다 우선할 수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한국이 방역 우수국가로 인정받을 수 있었던 것은 시민들의 연대와 협력의 정신이 빚어낸 값진 결과”라고 덧붙였다.

서울시구청장협의회는 “힘겹게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노력해온 노력이 수포가 될 것을 지켜볼 수 없다는 심정으로 강력히 호소한다”라며 “시민의 생명과 안전에 악영향을 미칠 대규모 집회를 즉각 철회해달라”고 당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423,000
    • -0.65%
    • 이더리움
    • 408,400
    • +0.54%
    • 리플
    • 281.1
    • +3.77%
    • 라이트코인
    • 53,350
    • +2.01%
    • 이오스
    • 2,954
    • +0.14%
    • 비트코인 캐시
    • 251,500
    • -0.12%
    • 스텔라루멘
    • 86.2
    • +5.28%
    • 트론
    • 31.52
    • +3.96%
    • 에이다
    • 111.7
    • +15.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0,800
    • -0.88%
    • 대시
    • 79,850
    • +0.95%
    • 이더리움 클래식
    • 6,755
    • -1.1%
    • 132.4
    • +5.84%
    • 제트캐시
    • 63,650
    • -0.7%
    • 비체인
    • 14.94
    • +3.82%
    • 웨이브
    • 2,763
    • +0.3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0.8
    • +2.65%
    • 비트코인 골드
    • 9,180
    • +2.23%
    • 퀀텀
    • 2,747
    • +1.7%
    • 오미세고
    • 3,637
    • +0.39%
    • 체인링크
    • 12,480
    • +9.47%
    • 질리카
    • 18.5
    • +9.02%
    • 어거
    • 16,430
    • -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