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리바트, 2분기 영업익 67.6% ↑...B2B가 효자

입력 2020-08-10 16:29 수정 2020-08-10 16:40

현대리바트가 올 2분기에도 높은 성장세를 기록했다.

현대리바트는 올해 2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이 3528억6300만 원, 영업이익이 100억3900만 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0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16.8%, 67.6% 각각 늘었다.

가구 부문에서 매출액이 223억 원(11.6%) 늘었고, 자재와 법인, 건설 등 사업을 진행하는 기업 간 거래(B2B) 사업 부문에서도 매출액이 287억 원(27.4%) 증가한 영향이다.

특히 기업과 소비자 간 거래(B2C) 가구 부문에서 온라인 매출이 14.3% 늘어난 동시에 용산점(리뉴얼)과 기흥점(신규) 등 오프라인 매장 매출도 9.9% 늘어나는 등 전 부문이 고르게 성장세를 기록했다.

현대리바트 관계자는 "홈퍼니싱 트렌드 확산에 따른 B2C부문 수요 증가와 빌트인 가구 공급 물량 확대에 따른 B2B부문 호조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큰 폭으로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884,000
    • -1.81%
    • 이더리움
    • 2,616,000
    • -3.89%
    • 비트코인 캐시
    • 569,000
    • -2.23%
    • 리플
    • 741.3
    • -2.36%
    • 라이트코인
    • 153,300
    • -4.25%
    • 에이다
    • 1,473
    • -4.47%
    • 이오스
    • 4,306
    • -4.35%
    • 트론
    • 68.51
    • -3.91%
    • 스텔라루멘
    • 305
    • -4.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1,100
    • -3.7%
    • 체인링크
    • 22,050
    • -0.32%
    • 샌드박스
    • 805
    • +7.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