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단독] NH투자증권, 옵티머스 가압류 자산 200억 수준

입력 2020-08-05 13:46 수정 2020-08-05 16:44

가압류 인용 분 전액 확보해도 170억 원… 펀드 판매액은 4327억 원

▲5000억 원대 사모펀드 환매 중단사태로 NH투자증권이 궁지에 몰렸다. NH투자증권이 옵티머스자산운용 등을 대상으로 가압류 한 자산이 170억 원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연합뉴스)
▲5000억 원대 사모펀드 환매 중단사태로 NH투자증권이 궁지에 몰렸다. NH투자증권이 옵티머스자산운용 등을 대상으로 가압류 한 자산이 170억 원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연합뉴스)

NH투자증권이 옵티머스자산운용(이하 옵티머스)에서 가압류한 자산이 170억 원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5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NH투자증권이 옵티머스자산운용 등을 대상으로 신청한 가압류 중 인용된 것은 모두 4건으로 총 170억 원가량이다.

가압류 자산은 △김재현 옵티머스 대표가 소유한 서울 소재 아파트(25억 원) △대한민국이 확보한 옵티머스 채권(119억 원) △케이프투자증권 관련 채권(24억5000만 원) △옵티머스 소유 자동차(1억2000만 원) 등이다.

다만, 김 대표는 해당 부동산에 대해 50% 지분만을 보유했기 때문에, 공동 보유자를 대상으로 권리처분금지가처분 신청을 한 상태다.

NH투자증권은 6월 24일 옵티머스 소유 자동차에 가압류를 신청하는 것을 시작으로, 다음 날에는 옵티머스와 제3채무자로 대한민국에 채권 가압류 신청을 했다. 같은 날 제3채무자로 케이프증권을 포함시켜 채권 가압류를 넣었다. 김 대표의 자택은 가장 마지막으로 신청했는데, 공동보유자에 대한 가처분 신청도 함께 진행됐다.

금융감독원 중간검사 기준으로 옵티머스의 펀드는 46개, 5151억 원(설정원본) 규모다. 이 중 24개 펀드, 약 2401억 원이 환매 연기 중이다.

NH투자증권은 84%에 해당하는 4327억 원(설정원본)을 판매했다. 현재 가압류가 인용된 자산을 모두 넘겨받는다고 가정해도 약 4% 수준만 보상이 가능한 셈이다.

NH투자증권 관계자는 “기본적으로 사모사채발행사 채권자 지위인 하나은행에서 가압류 시행 중”이라며 “NH투자증권은 판매사로서 운용사 고유계정과 대표 개인자산에 대한 채권보존조치를 하고 있다. 고객 손실을 최소화할 수 있게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268,000
    • -1.22%
    • 이더리움
    • 399,500
    • -1.11%
    • 리플
    • 271.1
    • -2.24%
    • 라이트코인
    • 51,550
    • -0.87%
    • 이오스
    • 2,983
    • -1.32%
    • 비트코인 캐시
    • 250,900
    • -0.16%
    • 스텔라루멘
    • 82.82
    • -1.05%
    • 트론
    • 29.12
    • -3.64%
    • 에이다
    • 96.11
    • +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1,300
    • -0.87%
    • 대시
    • 79,550
    • +1.86%
    • 이더리움 클래식
    • 6,920
    • +0.51%
    • 124
    • -3.35%
    • 제트캐시
    • 61,500
    • -3.07%
    • 비체인
    • 14.78
    • -1.86%
    • 웨이브
    • 2,595
    • -0.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1
    • +1.6%
    • 비트코인 골드
    • 9,160
    • +1.27%
    • 퀀텀
    • 2,644
    • -1.71%
    • 오미세고
    • 3,256
    • +6.02%
    • 체인링크
    • 10,340
    • -1.05%
    • 질리카
    • 16.38
    • +0.12%
    • 어거
    • 15,750
    • +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