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미래에셋 TIGER나스닥100 ETF, 순자산 3000억 원 돌파

입력 2020-08-04 11:02

▲미래에셋자산운용 CI
▲미래에셋자산운용 CI
미래에셋자산운용은 4차 산업혁명의 수혜가 기대되는 IT, 소비재, 헬스케어 중심으로 구성된 미국 나스닥 시장에 투자하는 TIGER나스닥100 ETF의 순자산이 3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올해만 순자산이 2000억 원 넘게 늘었다.

기초지수인 NASDAQ 100 Index는 미국 나스닥증권시장에 상장된 컴퓨터 하드웨어 및 소프트웨어, 통신, 도소매무역, 생명공학 등의 업종대표주 100개로 구성된다. 금융회사는 편입하지 않고, 시가총액 가중평균 방식으로 매분기 리밸런싱을 진행한다.

TIGER나스닥100 ETF는 완전복제 전략을 통해 기초지수와의 변동률이 유사하도록 운용하며 별도의 환헤지는 실시하지 않는다.

나스닥100 지수는 S&P500지수,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 등과 함께 미국시장을 대표하는 지수로 마이크로소프트, 알파벳, 테슬라 등 첨단기술 관련 종목부터 벤처기업까지 글로벌 신성장 산업을 대표하는 기업으로 이뤄져 미국의 성장성에 집중할 수 있는 지수로 꼽힌다.

4일 기준으로 TIGER나스닥100 ETF는 1년 39.33%, 3년 95.51%, 5년 146.47% 등의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현재 국내 ETF 시장에는 총 447개 상품이 상장돼 있으며 TIGER ETF는 업계 최다인 123개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다. 미래에셋은 글로벌 시장에서도 ETF 비즈니스를 강화해 6월말 기준 미국, 캐나다, 호주, 홍콩 등 8개국에 370여개 ETF를 공급, 운용규모는 48조 원에 육박한다.

글로벌 ETF 리서치 업체 ETFGI에 따르면 전세계 ETF 운용사 중 미래에셋은 순자산 규모 17위를 기록 중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 ETF마케팅부문 권오성 부문장은 “TIGER나스닥100 ETF가 장기적인 자산배분 관점에서 4차 산업혁명 수혜를 받을 수 있는 매력적인 투자처라고 투자자들이 판단하는 것 같다”며 “일반 투자와 더불어 연금저축계좌와 퇴직연금 및 IRP 등에서도 거래가 가능한 점도 장점이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577,000
    • +0.76%
    • 이더리움
    • 416,800
    • +0.87%
    • 리플
    • 281.5
    • -0.07%
    • 라이트코인
    • 52,950
    • +0.19%
    • 이오스
    • 3,016
    • +0.94%
    • 비트코인 캐시
    • 265,900
    • +1.03%
    • 스텔라루멘
    • 85.99
    • +0.27%
    • 트론
    • 30.49
    • -0.36%
    • 에이다
    • 117.4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0,200
    • +2.14%
    • 대시
    • 79,900
    • +1.52%
    • 이더리움 클래식
    • 7,100
    • +5.11%
    • 140.4
    • +1.52%
    • 제트캐시
    • 70,850
    • +7.35%
    • 비체인
    • 15.24
    • +3.04%
    • 웨이브
    • 2,840
    • +0.8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6.6
    • +1.24%
    • 비트코인 골드
    • 9,310
    • +0.81%
    • 퀀텀
    • 2,816
    • -0.49%
    • 오미세고
    • 4,667
    • +2.82%
    • 체인링크
    • 11,700
    • -2.01%
    • 질리카
    • 20.17
    • +14.02%
    • 어거
    • 16,440
    • -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