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해 불참, 올해 나이 94세…시청자 걱정 섞인 목소리 "늘 건강하세요"

입력 2020-07-13 11:49 수정 2020-07-13 11:51

(뉴시스)
(뉴시스)

방송인 송해가 불참한 가운데, 이를 두고 시청자들의 걱정이 커지고 있다.

송해는 지난 12일 방송된 KBS1 음악프로그램 '전국노래자랑'에 개인 사정으로 불참했다.

이에 작곡가 겸 방송인 이호섭이 일일MC로 출연했다.

송해는 앞서 5일 방송된 KBS '전국노래자랑' 40주년에서는 건강한 모습으로 시청자들과 만났다. 파란 양복을 입고 등장한 송해는 "40년 역사와 더불어 이 자리에 나와서 가족들과 방청객 여러분을 즐겁게 해주신 분들, 화제의 분들을 모시고 진행할까 한다"라며 "색다른 기분"이라고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송해는 지난 1월에는 감기와 폐렴 증세로 입원했다가 건강을 되찾고 복귀한 바 있다.

당시 시청자들은 "늘 건강하세요", "실검에 이름만 올라도 철렁한다", "할아버지처럼 늘 친근하신 분" 등 우려를 나타냈다.

한편 송해는 지난 1980년부터 KBS 1TV '전국노래자랑' MC로 활약 중이다. 송해는 1927년생, 올해 나이 94세로 현역 방송인 중 최고령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462,000
    • -1.25%
    • 이더리움
    • 4,970,000
    • +6.29%
    • 비트코인 캐시
    • 1,609,000
    • +7.48%
    • 리플
    • 1,696
    • +5.02%
    • 라이트코인
    • 397,100
    • +4.12%
    • 에이다
    • 2,378
    • -0.29%
    • 이오스
    • 13,660
    • +8.5%
    • 트론
    • 152.4
    • +3.04%
    • 스텔라루멘
    • 788.4
    • +0.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409,900
    • +7.9%
    • 체인링크
    • 56,650
    • +6.79%
    • 샌드박스
    • 539.8
    • +5.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