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유럽 전기차 시장 성장, 2차전지 수혜주는?

입력 2020-06-10 08:02

▲유럽 주요 국가들의 전기차 판매량 추이.
▲유럽 주요 국가들의 전기차 판매량 추이.
NH투자증권은 10일 유럽 전기차 시장 성장에 따라 삼성SDI와 LG화학, 두산솔루스, 대주전자재표, 신흥에스이씨, 현대모비스, 한온시스템, S&T모티브 등 국내 2차전지와 부품기업이 수혜를 볼 것으로 전망했다.

NH투자증권에 따르면 유럽 자동차 시장 내 전기차로의 수요 이동은 이미 시작됐다. 유럽은 전기차 보급을 시급한 과제로 인식 중이다. 실제 유럽 내 주요 국가들(노르웨이, 영국, 프랑스, 스페인, 스웨덴, 독일)의 전기차 판매량은 올해 5월 기준 3만2626대로 집계됐다. 작년 같은 기간보다 14%, 전월보다 43% 늘어난 수치다.

NH투자증권은 향후 유럽의 전기차 시장이 강한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여러 요인 중 특히 유럽 각국 정부의 전기차의 구매 보조금(세제 혜택 포함) 및 인프라 투자 확대, 내연기관 자동차의 판매 전면 중단 시점 발표 등 전기차 시장 지원 정책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금융지원 정책에 힘입어 전기차 수요는 단기적으로 증가하고, 전기차 중심 판매 정책에 따라 전기차 침투율 확대는 장기적으로 지속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특정 시장조사기관에 따르면 유럽의 전기차(BEV+PHEV+HEV) 시장은 2020년 103만대 → 2025년 682만대 → 2030년 1488만대 규모로 성장할 것이며 연평균 성장률은 31%에 이를 것으로 보인다. NH투자증권은 또 유럽이 코로나19 이후의 경제위기 극복과정에서 현재(고용)와 미래(지속성장)를 동시에 고려할 것으로 판단, 전기차 시장 지원ㆍ육성 정책은 후퇴하지 않으리라고 전망했다.

NH투자증권 고정우ㆍ조수홍 연구원은 “사업 구조(고객사 및 생산능력) 특성상 유럽 의존도가 높은 국내 2차전지 업체들(셀 기준)의 사업 환경은 긍정적일 것”이라며 “2025년 전체 생산능력 내 유럽 비중은 LG화학(폴란드) 53%, 삼성SDI(헝가리) 58%에 달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두 연구원은 유럽발 수혜가 예상되는 기업으로 LG화학(셀), 삼성SDI(셀), 두산솔루스(전지박), 대주전자재료(실리콘계 첨가물), 신흥에스이씨(부품)로 판단했다. 추가로 전동화 수혜 부품기업은 현대모비스, 한온시스템, S&T모티브 등을 제시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5,783,000
    • -1.54%
    • 이더리움
    • 1,451,000
    • +3.87%
    • 리플
    • 300.1
    • -2.34%
    • 라이트코인
    • 154,500
    • -1.84%
    • 이오스
    • 3,008
    • +2.8%
    • 비트코인 캐시
    • 479,900
    • -1.07%
    • 스텔라루멘
    • 304
    • -0.59%
    • 트론
    • 33.06
    • +3.15%
    • 에이다
    • 393.2
    • +0.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2,300
    • -1.79%
    • 대시
    • 119,100
    • -1.08%
    • 이더리움 클래식
    • 8,390
    • +0.72%
    • 240.7
    • -1.03%
    • 제트캐시
    • 99,450
    • +0.15%
    • 비체인
    • 34.13
    • -2.51%
    • 웨이브
    • 7,395
    • -1.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61.1
    • -5.67%
    • 비트코인 골드
    • 12,100
    • -1.22%
    • 퀀텀
    • 4,179
    • +24.86%
    • 오미세고
    • 4,070
    • +4.68%
    • 체인링크
    • 26,800
    • +0.75%
    • 질리카
    • 76.24
    • -1.77%
    • 어거
    • 21,390
    • -0.6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