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JYP 공식입장, 트와이스 뮤비에 등장한 세트 '美디자이너 조형물과 얼마나 비슷한가 보니'

입력 2020-06-03 14:48 수정 2020-06-03 14:50

(출처=트와이스 'MORE & MORE' MV 캡처, 조형예술작가 데이비스 맥카티 SNS)
(출처=트와이스 'MORE & MORE' MV 캡처, 조형예술작가 데이비스 맥카티 SNS)

JYP가 공식입장을 통해, 걸그룹 트와이스의 신곡 '모어 앤 모어(MORE & MORE)' 뮤직비디오 표절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트와이스는 1일 오후 6시 미니 9집 '모어 앤드 모어'(MORE & MORE)의 동명 타이틀곡을 공개했다. 이와 함께 신비스러운 느낌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고, 'MORE & MORE' 뮤직비디오는 공개 15시간 만인 2일 오전 9시경 유튜브 조회 수 1470만 뷰를 돌파했다. 이는 전작 'Feel Special'(필 스페셜)의 24시간 조회 수를 9시간가량 단축한 기록이다.

그러나 미국의 조형예술작가 데이비스 맥카티(Davis McCarty)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트와이스가 내 조형물을 표절해 뮤직비디오를 만들었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그는 "뮤직비디오 'MORE & MORE'는 벌써 1500만 뷰를 넘어섰다. 이것은 예술에 대한 노골적인 저작권 침해다"라고 말했다.

맥카티는 트와이스가 물 위에 떠있는 형형색색의 조형물 위에서 춤을 추는 모습이 등장하는 장면에서 자신의 조형물을 표절했다고 주장했다.

해당 글은 삭제된 상태이나 트위터 등 SNS를 통해 국내 네티즌들에 의해 일파만파 퍼지며 논란이 됐다.

이와 관련해 3일 JYP엔터테인먼트는 "'모어 앤 모어' 뮤직비디오에 등장하는 한 세트가 기존에 있는 특정 작품과 유사하다는 사실을 이날 오전에 인지했다"면서 "뮤직비디오 제작사에 기존 작품의 원작자와 대화를 통해 이 문제가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요청했다"라고 공식입장을 밝혔다.

이어 JYP는 "본사도 아티스트들의 작품을 출시하는 회사로서, 이런 일이 앞으로 재발하지 않도록 검증 시스템을 보완할 예정"이라면서 이번 논란에 대해 사과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56,000
    • -0.5%
    • 이더리움
    • 284,100
    • -1.11%
    • 리플
    • 234.4
    • -1.14%
    • 라이트코인
    • 51,550
    • -2.64%
    • 이오스
    • 3,014
    • -3.18%
    • 비트코인 캐시
    • 272,000
    • -3.1%
    • 스텔라루멘
    • 103.1
    • -6.44%
    • 트론
    • 20.53
    • -3.84%
    • 에이다
    • 147.4
    • -5.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2,100
    • -2.97%
    • 대시
    • 84,150
    • -2.38%
    • 이더리움 클래식
    • 7,430
    • -2.62%
    • 54.52
    • -0.85%
    • 제트캐시
    • 71,150
    • -4.37%
    • 비체인
    • 20.89
    • -4.96%
    • 웨이브
    • 1,402
    • -2.7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6.7
    • -2.42%
    • 비트코인 골드
    • 11,110
    • -4.72%
    • 퀀텀
    • 2,559
    • +6.14%
    • 오미세고
    • 1,786
    • -1.16%
    • 체인링크
    • 8,465
    • -9.22%
    • 질리카
    • 23.49
    • +2.22%
    • 어거
    • 21,790
    • -4.4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