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SCM생명과학, 이달 중순 코스닥 상장…약 306억원 조달 예정

입력 2020-06-01 15:43

이병건 대표 "세계적인 세포치료제 전문 기업으로 도약할 것"

▲SCM생명과학 이병건 대표는 "난치성 질환 치료 분야에 혁신적 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시장을 확대함으로써 세계적인 세포치료제 전문 기업으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CM생명과학)
▲SCM생명과학 이병건 대표는 "난치성 질환 치료 분야에 혁신적 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시장을 확대함으로써 세계적인 세포치료제 전문 기업으로 도약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SCM생명과학)
"상장을 통해 핵심 연구개발 경쟁력을 강화하고 주력 파이프라인의 임상 및 사업화에 속도를 내는 동시에, 회사의 미래 신성장을 이끌 신규 파이프라인에 전략적 투자를 진행해 기업가치와 성장성을 극대화하겠습니다."

1일 이병건 에스씨엠생명과학(SCM생명과학) 대표는 6월 중순 코스닥 상장을 앞두고 이 같은 회사의 비전과 전략을 공개했다. 더불어 난치성 질환 치료 분야에 혁신적 성과를 창출하고 글로벌 시장을 확대함으로써 세계적인 세포치료제 전문 기업으로 도약하겠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SCM생명과학은 △층분리배양법 기반의 차세대 고순도 줄기세포치료제와 △수지상세포 및 동종CAR-CIK-CD19을 이용한 면역항암제(면역세포치료제) 등 바이오 신약 연구개발 전문 기업으로 2014년 설립됐다.

주요 파이프라인은 줄기세포치료제 분야의 이식편대숙주질환(GVHD), 급성 췌장염, 아토피피부염, 급성 호흡곤란 증후군, 간경변, 제1형 당뇨병 등 치료제와 면역항암제 분야의 전이성 신장암 치료제 'CMN-001',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 치료제 'CAR-CIK-CD19' 등으로 구성돼있다.

이 외에도 척수 소뇌성 실조증 줄기세포치료제 기술도입을 추진 중이며 신장 섬유화증 및 자궁벽 섬유화증 치료용 '셀 시트'(Cell Sheet, 세포시트)와 화상, 당뇨병성 족부궤양 치료용 '3차원 스페로이드'(3D Spheroid) 등 조직공학을 이용한 줄기세포치료제 연구개발도 진행 중이다.

회사는 △핵심 원천기술의 경쟁력 △우수 연구인력의 전문성 △파이프라인의 혁신성 및 성장성 △축적된 국내외 임상 노하우 △폭넓은 글로벌 네트워크 △생산관리 및 품질관리의 선진 시스템 등의 강점을 바탕으로 기업가치 및 경쟁력을 더욱 끌어올린다는 전략이다.

SCM생명과학은 코로나19 및 패혈증을 비롯한 '급성 호흡곤란 증후군(ARDS)' 치료제 개발도 진행 중이다. 회사가 현재 임상 중인 동결형 줄기세포치료제 'SCM-AGH'의 전신성 염증 반응 억제 기전을 바탕으로, 코로나19의 주요 사망 원인 중 하나인 '사이토카인 폭풍'(cytokine storm)을 효과적으로 제어하는 치료제를 개발할 계획이며, 곧 식약처에 임상시험계획(IND) 신청을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신규 파이프라인으로 현재 일본, 대만에서 임상2상을 진행 중인 척수소뇌성 실조증 줄기세포치료제 기술도입을 통해 국내 임상 및 사업화에 나설 계획이다. 회사는 이를 통해 뇌신경계 질환 시장에 진출하고, 향후 뇌졸중, 파킨슨병, 알츠하이머성 치매 등 뇌신경계 질환 파이프라인을 지속 확대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그 밖에 SCM생명과학은 지난해 2월 제넥신과 미국 현지 합작법인 코이뮨(CoImmune, Inc.)을 설립해 면역항암제 파이프라인을 추가했다. 코이뮨은 올해 1월 이탈리아의 차세대 CAR-T 개발 회사 포뮬라(Formula Pharmaceuticals, Inc.)를 인수∙합병하면서 면역항암제 플랫폼을 통합 및 강화하며 글로벌 경쟁력 확보에 나서고 있다.

이 같은 계획을 앞세워 이달 중순 상장을 앞둔 SCM생명과학 총 공모주식 수는 180만주로, 주당 공모 희망가 범위는 1만4000원부터 1만7000원까지다. 이번 공모를 통해 최대 약 306억원을 조달할 예정이다. 공모 자금은 국내외 임상, 신기술 도입 및 해외 관계사 투자, GMP 시설 투자 및 생산시설 확충, 글로벌 시장 확대 등에 활용된다. 특히 임상 및 해외 시장 확대에 주력하고 신규 파이프라인을 확보함으로써 지속적인 성장 동력을 창출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회사는 2일과 3일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최종 공모가를 확정하고 이어 8일과 9일 일반 청약을 받는다. 상장 후 예상 시가총액은 공모 희망가 기준 1644억원~1996억원 규모다. 상장주관사는 한국투자증권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76,000
    • -0.49%
    • 이더리움
    • 268,600
    • -0.48%
    • 리플
    • 209.8
    • -1.18%
    • 라이트코인
    • 49,440
    • -0.82%
    • 이오스
    • 2,881
    • -1.94%
    • 비트코인 캐시
    • 262,200
    • -1.17%
    • 스텔라루멘
    • 78.81
    • -1.49%
    • 트론
    • 19.72
    • -1.4%
    • 에이다
    • 113.6
    • -3.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500
    • -0.86%
    • 대시
    • 79,650
    • -0.81%
    • 이더리움 클래식
    • 6,695
    • -1.25%
    • 50.25
    • -0.93%
    • 제트캐시
    • 60,600
    • -0.41%
    • 비체인
    • 16.19
    • +16.36%
    • 웨이브
    • 1,332
    • -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0.6
    • -3.52%
    • 비트코인 골드
    • 10,750
    • -1.83%
    • 퀀텀
    • 1,989
    • -0.5%
    • 오미세고
    • 1,762
    • -3.61%
    • 체인링크
    • 5,565
    • -1.77%
    • 질리카
    • 22.09
    • -0.85%
    • 어거
    • 21,190
    • -5.9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