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이태원 클럽발 확진 219명으로 늘어… 5차 전파 '2명' 확인

입력 2020-05-23 15:11

삼성서울병원 관련 확진자도 총 9명으로 증가

▲정세균 국무총리(오른쪽)가 20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서울-지자체와 영상으로 연결해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왼쪽)이 정 총리의 발언을 메모하고 있다. (연합뉴스)
▲정세균 국무총리(오른쪽)가 20일 오전 세종시 정부세종청사에서 서울-지자체와 영상으로 연결해 열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응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하며 발언하고 있다.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본부장, 왼쪽)이 정 총리의 발언을 메모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태원 클럽 관련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n차 감염' 사례가 산발적으로 터져나오고 있다.

23일 중앙방역대책본부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현재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는 총 219명으로 집계됐다. 이는 전날 낮 12시 기준 215명보다 4명이 늘어난 것이다. 특히 이 가운데 5차 감염 사례가 2명 확인됐다.

이태원 클럽 관련 확진자 219명 가운데, 지역별로는 서울이 103명으로 가장 많다. 뒤이어 경기 55명, 인천 40명 등 순이다.

감염경로 별로는 클럽 방문자 95명, 접촉자 124명으로 접촉자를 통한 감염 규모가 더 크다.

삼성서울병원 의료진 감염과 관련해서도 추가 확진 사례가 나왔다.

확진 간호사가 지난 9일 다녀간 서울 서초구 소재 주점에서 직원 2명 및 직원 가족 1명이 추가로 확인되면서 삼성서울병원 관련 확진자는 총 9명으로 늘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81,000
    • +0.45%
    • 이더리움
    • 247,700
    • +0.2%
    • 리플
    • 237.5
    • +0.51%
    • 라이트코인
    • 52,000
    • +0.39%
    • 이오스
    • 3,073
    • +0.49%
    • 비트코인 캐시
    • 278,700
    • +1.05%
    • 스텔라루멘
    • 80.01
    • +1.66%
    • 트론
    • 17.82
    • +1.19%
    • 에이다
    • 65.09
    • +3.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5,200
    • -0.75%
    • 모네로
    • 77,250
    • -2.77%
    • 대시
    • 89,050
    • +1.02%
    • 이더리움 클래식
    • 8,215
    • +0.98%
    • 50.06
    • +5.72%
    • 제트캐시
    • 55,750
    • +0.36%
    • 비체인
    • 6.148
    • +13.22%
    • 웨이브
    • 1,281
    • +1.5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8
    • +4.33%
    • 비트코인 골드
    • 10,750
    • +2.87%
    • 퀀텀
    • 1,995
    • +4.34%
    • 오미세고
    • 2,095
    • +11.91%
    • 체인링크
    • 4,693
    • +0.43%
    • 질리카
    • 15
    • +19.33%
    • 어거
    • 15,220
    • +1.9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