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경기도, 집합금지 명령 2주 연장…단란주점·코인노래방, 대상 포함

입력 2020-05-23 11:18

총 8363곳 ‘사실상 영업금지’…위반 시 구상권·손해배상 청구

▲한국유흥음식업중앙회경기도지회 관계자들이 21일 경기도청 정문 앞에서 업종차별 정책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유흥음식업중앙회경기도지회 관계자들이 21일 경기도청 정문 앞에서 업종차별 정책 규탄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연합뉴스
경기도가 서울 이태원 클럽에서 시작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감염 사례가 확산 양상을 보이자 유흥주점 등 다중이용시설에 2주간 내린 집합금지 명령을 2주 더 연장했다.

경기도는 23일 ‘수도권 내 집단감염 차단을 위한 유흥주점 등 다중이용시설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이날 정오부터 6월 7일 24시까지 2주 더 연장한다고 밝혔다.

여기에 단란주점과 코인노래방도 대상에 포함했다. 이에 집합금지 대상은 기존의 유흥주점 5536곳과 감성주점 133곳, 콜라텍 65곳에 새로 단란주점 1964곳과 코인노래방 665곳이 추가돼 총 8363곳 매장이 사실상 영업금지 상황에 놓이게 됐다.

집합금지 명령은 직접적인 영업금지는 아니지만 정상 영업이 불가능하다. 이를 위반하면 감염병 예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영업장 사용자와 이용자 모두에게 300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다. 또 경기도는 집합금지 명령을 어기고 영업을 하다가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오면 구상권과 손해배상 청구 등 법적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32,000
    • +3.13%
    • 이더리움
    • 259,300
    • +3.68%
    • 리플
    • 239.4
    • -0.25%
    • 라이트코인
    • 53,750
    • +1.99%
    • 이오스
    • 3,121
    • +1.13%
    • 비트코인 캐시
    • 286,100
    • +1.45%
    • 스텔라루멘
    • 81.16
    • +0.32%
    • 트론
    • 18.12
    • +1.23%
    • 에이다
    • 71.14
    • +5.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9,000
    • +1.6%
    • 모네로
    • 80,100
    • +1.97%
    • 대시
    • 90,150
    • +0.78%
    • 이더리움 클래식
    • 8,250
    • +0.67%
    • 49.66
    • +2.46%
    • 제트캐시
    • 56,750
    • +1.98%
    • 비체인
    • 6.51
    • +10.71%
    • 웨이브
    • 1,298
    • +0.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9
    • +2.75%
    • 비트코인 골드
    • 10,960
    • +0.64%
    • 퀀텀
    • 2,025
    • +2.07%
    • 오미세고
    • 1,971
    • -3.67%
    • 체인링크
    • 4,767
    • +1.58%
    • 질리카
    • 14.86
    • +1.16%
    • 어거
    • 15,440
    • +1.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