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전자, 중국 시안 반도체 공장에 300여 명 추가 파견

입력 2020-05-22 13:38

이번에는 신속통로 제도로 보내…증설 인력 추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중국 시안반도체 공장을 방문해 글로벌 현장 경영을 이어갔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18일 중국 시안반도체 공장을 방문해 글로벌 현장 경영을 이어갔다.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중국 산시성 시안 반도체 공장에 증설 인력 300여 명을 추가 파견했다.

지난달 22일 200여 명이 전세기를 통해 중국 출장에 나선 지 한 달 만이다. 이번에는 한중 기업인 신속통로(입국절차 간소화) 제도를 이용했다.

2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시안 2공장 증설에 필요한 본사와 협력업체 기술진 300여 명이 이날 오전 전세기 편으로 인천공항을 떠났다.

신속통로 제도를 이용해 현지 도착 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고 나면 14일 격리가 면제된다.

삼성전자가 신속통로 제도로 대규모 인력을 파견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4월 파견 땐 특별 허가를 받았다.

앞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도 17일 신속통로 제도를 활용해 시안 반도체 공장을 방문하기 위해 출국했다.

이 부회장이 2박 3일간의 출장을 마치고 귀국한 지 3일 만에 대규모 인력을 파견한 것이다.

삼성전자 시안 반도체 공장은 삼성의 유일한 해외 메모리 반도체 생산기지로 150억 달러 규모의 투자가 진행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2,654,000
    • +1.95%
    • 이더리움
    • 416,500
    • +1.22%
    • 리플
    • 283.6
    • +1.54%
    • 라이트코인
    • 53,800
    • +1.61%
    • 이오스
    • 3,024
    • +1.96%
    • 비트코인 캐시
    • 270,600
    • +6.14%
    • 스텔라루멘
    • 85.74
    • +1.41%
    • 트론
    • 30.92
    • +0.39%
    • 에이다
    • 120.5
    • +7.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5,600
    • +9.77%
    • 대시
    • 79,800
    • +0%
    • 이더리움 클래식
    • 6,710
    • -0.22%
    • 138.8
    • -1.56%
    • 제트캐시
    • 65,750
    • +3.06%
    • 비체인
    • 15.33
    • +5.14%
    • 웨이브
    • 2,879
    • +1.8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9.6
    • +0.33%
    • 비트코인 골드
    • 9,380
    • +1.96%
    • 퀀텀
    • 2,789
    • +1.16%
    • 오미세고
    • 3,817
    • +8.13%
    • 체인링크
    • 12,360
    • +5.28%
    • 질리카
    • 18.46
    • +1.6%
    • 어거
    • 16,380
    • +0.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