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TV홈쇼핑 6개사, 코로나19로 판로 막힌 지역농가 돕는다…"54회 판매 방송"

입력 2020-05-21 16:18

(사진제공=롯데홈쇼핑)
(사진제공=롯데홈쇼핑)

한국TV홈쇼핑협회 6개 회원사인 GS샵, CJ오쇼핑, 현대홈쇼핑, 롯데홈쇼핑, NS홈쇼핑, 홈앤쇼핑이 지역 농수산물의 판로 확대를 돕는다.

6개 회원사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 농수산물의 판로확대를 위해 5~6월 총 54회의 판매방송을 한다고 21일 밝혔다. 홈쇼핑사별로 3~31회 편성‧방송에 나서고 사별로 10월까지 추가 편성을 위해 20여 업체와 협의 중이다.

방송 대상은 충남, 경남, 전남, 해양수산부가 추천했거나, TV홈쇼핑협회가 진행해왔던 지역 입점 설명회 또는 각 홈쇼핑사가 발굴한 강원, 경북, 전북, 충북 등 8개 광역지자체의 업체 중에서 선정했다. 총 34개 업체가 지역별로는 전남 18회, 충남 15회, 강원 8회, 타 지자체가 각 2회 이상의 방송 기회를 얻게 됐다.

평소 홈쇼핑 방송에서 접하기 어려웠던 갓김치, 청국장, 시래기, 젓갈류, 조개류, 해조류 등을 선보인다. 물량 부족 등의 이유로 홈쇼핑 방송이 어려운 업체는 인터넷몰에 입점해 판매한다.

긴급 편성‧방송을 위해 일반적인 홈쇼핑 입점 때 거쳐야 하는 문턱을 대폭 낮췄다. 사별로 운영하는 ‘사회적기여 방송’ 제도를 통해 협력업체가 부담하는 수수료가 전혀 없거나 배송비, 카드수수료 등 기본비용만 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기본비용만 내는 경우 업계 평균수수료율의 절반 이하 수준이다.

지역 농수산물 돕기 방송은 지난달 3일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과 홈쇼핑 대표자간 화상 간담회의 코로나19 피해 기업‧지역 지원 논의가 결실을 맺은 것이다. 지난달 22일 정세균 국무총리는 “홈쇼핑 업계에서는 5월 중 지역 특산 농수산물 판매방송을 특별편성할 예정이다. 방송협조와 함께 어려운 지역사정을 감안해 파격적으로 수수료를 낮추고 대금도 선지급하기로 한 홈쇼핑 업계에 감사하다"라며 TV홈쇼핑의 긍정적 역할에 격려를 보냈다.

조순용 TV홈쇼핑협회장은 “TV홈쇼핑은 고객과 직접 접촉하지 않고도 많은 물량을 전국 각지에 골고루 전파할 수 있는 유통‧방송플랫폼이라는 기능을 가지고 있다”라며 “이번과 같은 국가적 위기 상황에서 산업의 존재가치를 보여줄 수 있도록 업계가 합심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73,000
    • +0.39%
    • 이더리움
    • 247,500
    • +0.16%
    • 리플
    • 237.4
    • +0.59%
    • 라이트코인
    • 52,100
    • +0.39%
    • 이오스
    • 3,074
    • +0.56%
    • 비트코인 캐시
    • 278,800
    • +1.23%
    • 스텔라루멘
    • 80.01
    • +1.86%
    • 트론
    • 17.82
    • +1.08%
    • 에이다
    • 65
    • +3.1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5,100
    • -0.66%
    • 모네로
    • 77,250
    • -2.09%
    • 대시
    • 89,050
    • +1.14%
    • 이더리움 클래식
    • 8,220
    • +0.98%
    • 49.99
    • +5.58%
    • 제트캐시
    • 55,750
    • +0.54%
    • 비체인
    • 6.149
    • +13.87%
    • 웨이브
    • 1,281
    • +1.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8
    • +4.33%
    • 비트코인 골드
    • 10,740
    • +2.78%
    • 퀀텀
    • 1,995
    • +4.5%
    • 오미세고
    • 2,108
    • +11.95%
    • 체인링크
    • 4,673
    • +0.19%
    • 질리카
    • 15.1
    • +21.48%
    • 어거
    • 15,220
    • +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