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과천 주공 재건축 막차' 8ㆍ9단지도 추진위 설립… 재건축 본격 시동

입력 2020-05-22 06:10

12개 주공아파트 모든 단지 사업 완료·추진 중

경기 과천시 과천주공8·9단지가 재건축 조합설립추진위원회 설립을 완료하면서 과천 주공아파트 12개 단지 모두가 정비사업을 마치거나 본격 추진에 나서게 됐다.

21일 정비업계에 따르면 과천주공8ㆍ9단지 재건축 추진준비위원회는 20일 과천시로부터 설립 승인을 받았다. 주민 동의율은 약 52%다.

과천주공8ㆍ9단지는 지난해 2월 정비구역으로 지정된 이후 추진위 설립에 난항을 겪었으나 이번 승인으로 재건축 사업이 본격 속도를 내게 됐다.

주공8·9단지 재건축사업은 약 13만7000㎡ 땅에 들어선 2개 단지 2120가구 자리에 최고 35층, 3311가구 규모의 새 아파트를 짓는 것으로, 과천 주공 재건축 사업의 막차인 셈이다. 주공8단지(14~15층 중층 아파트)와 9단지(5층짜리 저층 아파트)는 각각 1400가구, 720가구 등 총 2120가구로 이뤄졌다. 이들 단지는 통합 재건축을 통해 3311가구 규모의 새 아파트로 탄생할 전망이다.

전문가들은 주공8ㆍ9단지의 경우 대지지분 문제가 해결되지 않은 만큼 향후 문제가 발생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있다. 실제로 9단지가 들어선 대지 가운데 약 2만㎡는 등기부등본상 8단지 소유로 돼있어 문제 발생 소지가 많은 상황이다.

인근 H공인 관계자는 "재건축 기대감에 주공8ㆍ9단지 매매값이 오르고 있으나 본격 개발이 진행될 경우 8단지와 9단지 주민 간 갈등이 생길 수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794,000
    • +0.21%
    • 이더리움
    • 247,600
    • +0.16%
    • 리플
    • 238
    • +0.25%
    • 라이트코인
    • 52,050
    • +0.1%
    • 이오스
    • 3,066
    • +0.03%
    • 비트코인 캐시
    • 279,500
    • +1.19%
    • 스텔라루멘
    • 80.32
    • +1.66%
    • 트론
    • 17.84
    • +0.68%
    • 에이다
    • 65.5
    • +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25,000
    • -1.1%
    • 모네로
    • 78,250
    • -1.76%
    • 대시
    • 89,300
    • +0.73%
    • 이더리움 클래식
    • 8,220
    • +0.49%
    • 50.51
    • +7.24%
    • 제트캐시
    • 56,050
    • +0.81%
    • 비체인
    • 6.139
    • +10.79%
    • 웨이브
    • 1,284
    • +2.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9.3
    • +4.35%
    • 비트코인 골드
    • 10,900
    • +4.31%
    • 퀀텀
    • 1,991
    • +4.51%
    • 오미세고
    • 2,095
    • +10.5%
    • 체인링크
    • 4,697
    • +0.13%
    • 질리카
    • 14.92
    • +21.3%
    • 어거
    • 15,220
    • +2.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