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OK배·정장학재단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출신 박현경·임희정 활약

입력 2020-05-19 14:03

▲지난해 9월 26일 열린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Invitational)` 공식 기자회견에서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출신인 박현경(세리키즈 2기·왼쪽부터), 홍예은(세리키즈 4기), 김가영(세리키즈 4기), 임희정(세리키즈 2기) 선수가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제공=OK배·정장학재단)
▲지난해 9월 26일 열린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Invitational)` 공식 기자회견에서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출신인 박현경(세리키즈 2기·왼쪽부터), 홍예은(세리키즈 4기), 김가영(세리키즈 4기), 임희정(세리키즈 2기) 선수가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 제공=OK배·정장학재단)

OK배정·장학재단 출신 골프 장학생들이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에서 뛰어난 활약을 펼쳤다.

OK배·정장학재단은 지난 17일까지 경기 양주 레이크우드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42회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챔피언십’에서 제2기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출신인 여자 프로골퍼 박현경, 임희정 선수가 각각 우승 및 공동 2위를 기록했다고 19일 밝혔다.

두 선수는 OK저축은행 및 OK캐피탈 등 OK금융그룹 계열사들이 출연한 OK배·정장학재단의 제2기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 출신이다. 2010년 시작한 OK배·정장학재단의 골프 장학사업이 열매를 맺고 있는 것이다.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확산 속 세계 골프투어 중 처음으로 개최돼 주목을 받았다. 데뷔 2년 차 박현경은 미국과 일본 투어 소속의 베테랑 선수들을 제치고 이번 대회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박현경은 상금 2억2000만 원과 함께 메이저 대회 우승자에게 주어지는 3년 ‘시드(Seed)’까지 받았다. 동갑내기 임희정 또한 막판까지 박현경과 경합하며 공동 2위를 차지했다.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은 대한민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세계 골프명예의 전당에 등재된 ‘골프 여제’ 박세리 도쿄 올림픽 여자골프 감독을 이을 차세대 골프 유망주를 선발해 지원하는 골프 장학제도다. OK배·정장학재단은 국내 골프연맹에 등록된 중·고교생 선수 중, 프로 진출을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고 있는 유망주들을 대상으로 세리키즈 골프 장학생으로 선발해 장학금을 지원해 왔다.

선발된 골프 장학생은 장학금 및 훈련비 명목으로 연 최대 2000만 원 상당의 지원을 받고 있으며, KLPGA투어인 ‘OK저축은행 박세리 인비테이셔널(Invitational)’의 출전 기회를 얻을 수 있다.

최윤 OK배·정장학재단 이사장은 “박세리 감독을 보며 꿈을 키어온 장학생들의 활약이 더욱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 무대에서 활약하는 골프 선수를 더 많이 배출할 수 있도록, 차세대 골프 유망주들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561,000
    • -0.81%
    • 이더리움
    • 460,700
    • +1.14%
    • 리플
    • 327.2
    • -3.37%
    • 라이트코인
    • 63,800
    • -1.47%
    • 이오스
    • 3,547
    • -1.12%
    • 비트코인 캐시
    • 330,500
    • -3.11%
    • 스텔라루멘
    • 116.9
    • -3.39%
    • 트론
    • 23.95
    • -0.25%
    • 에이다
    • 161.2
    • -0.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9,500
    • -2.84%
    • 대시
    • 104,300
    • -3.43%
    • 이더리움 클래식
    • 7,895
    • -1.07%
    • 70.3
    • -1.65%
    • 제트캐시
    • 94,250
    • -4.65%
    • 비체인
    • 23.23
    • -3.93%
    • 웨이브
    • 3,860
    • +52.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9.9
    • -3.67%
    • 비트코인 골드
    • 12,590
    • -0.47%
    • 퀀텀
    • 3,202
    • -1.87%
    • 오미세고
    • 1,999
    • -0.4%
    • 체인링크
    • 19,740
    • +8.34%
    • 질리카
    • 30.57
    • -3.23%
    • 어거
    • 25,210
    • +5.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