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셀트리온제약ㆍ더존비즈온, MSCI 지수 편입 ‘강세’

입력 2020-05-13 16:24

더존비즈온, 셀트리온제약이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 코리아 지수 종목 정기변경에 신규 편입되면서 상승세로 마감했다.

13일 셀트리온제약 주가는 전일 대비 7800원(10.10%) 상승한 8만5000원에 마감했다. 더존비즈온 역시 4.95% 올랐다. 통상 MSCI 한국지수에 편입되면 지수를 추종하는 패시브 펀드 자금이 유입돼 수급 측면에서 긍정적 영향을 기대할 수 있다.

반면 지수에서 제외된 OCI(-1.56%), 메디톡스(-3.63%), HDC현대산업개발(-2.60%), KCC(-0.68%), 한화생명(-0.92%) 등은 일제히 약세를 보였다. 지수 편입이 무산된 한진칼도 12.90% 급락했다.

이번 신규 편입ㆍ편출로 인해 한국 지수 종목 수는 110개에서 107개로 줄었고, 신흥국 시장 내 한국 비중은 11.7%에서 11.3%로 감소했다. 이번 지수 변경은 오는 29일 장 마감 후 적용되며, 다음달 1일부터 변경된다.

이번 지수 변경으로 국내 증시에서 일부 패시브 자금 유출될 전망이다. 다만 자금 이탈 규모는 크지 않을 것으로 분석된다.

강송철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신흥국 시장 내 중국 비중은 40.5%에서 41.5%로 증가하고, 한국 비중은 11.7%에서 11.3%로 감소했다며 ”정기 변경 적용일에 한국물 매도 우위가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문종진 교보증권 연구원은 ”과거 정기 변경과 비슷한 수준의 비중 감소“라며 ”신흥국 시장 내 한국 비중은 지속해서 낮아지는 추세지만 대규모 패시브 자금 이탈 가능성은 작다“고 내다봤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96,000
    • +0.42%
    • 이더리움
    • 284,600
    • +0.42%
    • 리플
    • 235.5
    • -0.59%
    • 라이트코인
    • 51,850
    • -1.43%
    • 이오스
    • 3,002
    • -2.5%
    • 비트코인 캐시
    • 272,000
    • -2.75%
    • 스텔라루멘
    • 107.3
    • -2.98%
    • 트론
    • 20.77
    • -2.81%
    • 에이다
    • 152.2
    • +4.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4,300
    • -1.74%
    • 대시
    • 85,950
    • +1.12%
    • 이더리움 클래식
    • 7,450
    • -2.04%
    • 55.09
    • +2.02%
    • 제트캐시
    • 71,800
    • +3.38%
    • 비체인
    • 22.03
    • +4.31%
    • 웨이브
    • 1,401
    • -1.0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9.9
    • +1.94%
    • 비트코인 골드
    • 11,200
    • -3.86%
    • 퀀텀
    • 2,542
    • +6.63%
    • 오미세고
    • 1,815
    • +0.67%
    • 체인링크
    • 8,475
    • +4.76%
    • 질리카
    • 23.6
    • +2.65%
    • 어거
    • 22,440
    • -2.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