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코아시아 “에이치엔티 한국법인과 연관 없어”

입력 2020-04-10 18:08

코아시아가 검찰의 에이치엔티 한국법인의 서울 사무소 압수수색과 관련해 선을 긋었다.

10일 코아시아는 "자회사였던 에이치엔티 한국법인 매각은 지난해 5월 완료된 사항”이라며 “이번 검찰 수사는 경영권을 매각한 당사와는 전혀 무관하다"고 강조했다.

코아시아는 지난해 5월 자회사 에이치엔티 한국법인을 매각했다. 이어 수익 원천인 에이치엔티 베트남 생산법인을 되사오면서 실적 안전성을 확보하고 카메라 모듈사업을 차질없이 진행 중이라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에이치엔티의 베트남법인은 코아시아의 종속회사며 오는 29일 정기주주총회를 통해 코아시아 씨엠 비나(CoAsia CM VINA)로 사명을 변경한다.

회사 관계자는 “에이치엔티비나의 카메라 모듈사업은 고화소제품 확대와 멀티카메라시장 개화로 호조를 보이고 있다”며 “코아시아가 신규로 진행하고 있는 파운드리 사업도 계획대로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635,000
    • -1.83%
    • 이더리움
    • 290,300
    • -1.33%
    • 리플
    • 245
    • -0.69%
    • 라이트코인
    • 56,650
    • -1.31%
    • 이오스
    • 3,402
    • +3.44%
    • 비트코인 캐시
    • 309,500
    • -0.16%
    • 스텔라루멘
    • 95.64
    • -3.55%
    • 트론
    • 20.44
    • +0.64%
    • 에이다
    • 103
    • -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5,000
    • -0.51%
    • 대시
    • 93,700
    • -0.79%
    • 이더리움 클래식
    • 8,260
    • -1.14%
    • 54.86
    • -2.02%
    • 제트캐시
    • 63,850
    • +1.27%
    • 비체인
    • 8.056
    • -0.42%
    • 웨이브
    • 1,363
    • +0.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4.8
    • +0.75%
    • 비트코인 골드
    • 11,150
    • -1.76%
    • 퀀텀
    • 2,173
    • -2.25%
    • 오미세고
    • 1,989
    • -2.93%
    • 체인링크
    • 5,245
    • -1.78%
    • 질리카
    • 21.61
    • +8.38%
    • 어거
    • 17,050
    • -0.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