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입력 2020-04-07 09:25 수정 2020-04-07 17:59

배우 송혜교 건물이 매물로 나왔다.

6일 스포티비뉴스는 송혜교가 소유한 서울 강남구 삼성동 현대주택단지 한 단독주택이 최근 82억 원에 매물로 나왔다고 보도했다.

해당 주택은 대지면적 454㎥·연면적 324㎥ 규모이며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 구성돼 있다. 고급 주택이 몰려 있는 해당 단지 내에서도 입지가 최상으로 꼽히는 것으로 전해진다. 

매체는 한 부동산 업계 관계자 말을 빌려 매물로 나온 해당 주택 가격이 실거래가보다 낮아 급매나 다름없는 셈이라고 추측했다.

한편 이에 앞서 송혜교 전 남편 송중기 소유의 이태원 주택이 재건축을 위해 철거에 들어갔다. 송중기는 해당 주택을 2017년 1월 100억 원대에 매입했고, 그해 10월 결혼하며 신혼집 용도로 사용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3,294,000
    • +1.2%
    • 이더리움
    • 460,600
    • +6.84%
    • 리플
    • 359.5
    • +7.7%
    • 라이트코인
    • 68,850
    • +2.76%
    • 이오스
    • 3,567
    • +2.06%
    • 비트코인 캐시
    • 345,100
    • +1.8%
    • 스텔라루멘
    • 125.4
    • +4.5%
    • 트론
    • 23.33
    • +3.83%
    • 에이다
    • 163.4
    • +3.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4,100
    • +1.81%
    • 대시
    • 103,700
    • +3.6%
    • 이더리움 클래식
    • 8,635
    • +2.86%
    • 65.7
    • +4.57%
    • 제트캐시
    • 98,700
    • +0.82%
    • 비체인
    • 19.53
    • +3.72%
    • 웨이브
    • 1,893
    • +1.7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4
    • +2.71%
    • 비트코인 골드
    • 12,650
    • +3.01%
    • 퀀텀
    • 3,133
    • +9.93%
    • 오미세고
    • 1,875
    • +1.08%
    • 체인링크
    • 10,040
    • +2.82%
    • 질리카
    • 21.48
    • +5.04%
    • 어거
    • 24,940
    • +8.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