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철원 목욕탕감염,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뭉치면 감염, 흩어지면 산다"

입력 2020-04-03 11:44 수정 2020-04-03 12:17

▲사진과 기사 내용은 직접적인 연관 없음. (게티이미지뱅크)
▲사진과 기사 내용은 직접적인 연관 없음. (게티이미지뱅크)

코로나 목욕탕감염이 현실화됐다.

강원도 보건당국은 3일 오전 철원 김화읍에 사는 70대 여성 A 씨가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 씨는 앞서 확진 판정을 받은 철원 주민 B(67·여)씨와 같은 목욕탕을 이용한 것으로 조사됐다. B 씨는 철원 거주자지만, 의정부성모병원 근무자로 의정부 확진자로 분류됐다.

전날 확진 판정을 받은 고등학생 C 양과 50대 여성 D 씨도 같은 목욕탕을 이용한 것으로 파악됐다. 한 목욕탕에서 벌써 3명의 확진자가 나온 것이다.

현재까지 파악된 해당 목욕탕 이용객은 30여 명이다.

교회에 이어 목욕탕에서도 확진자가 잇따라 발생하자, 주말을 앞두고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신종 코로나 확산을 막는 데 사회적 거리두기가 더욱 중요한 것은 무증상 환자가 다수 나오고 있기 때문이다. 이들은 증상이 없어 병원 치료를 받거나 자가 격리를 취하지 않을 가능성이 높다. 이럴 때 사회적 거리두기를 적극적으로 실천하면, 자신도 모르게 바이러스가 퍼지는 상황을 막을 수 있다.

코로나19 확산세로 온라인상에서는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명언을 뒤집은 "뭉치면 감염되고 흩어지면 산다" 운동 조짐도 일어나고 있다.

한편 3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는 총 1만62명으로 집계됐다. 지난 1월 20일 첫 확진자가 나온 이후 74일 만에 1만 명을 넘어선 것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 0시보다 86명 증가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68,000
    • +0.4%
    • 이더리움
    • 290,800
    • +1.61%
    • 리플
    • 245.3
    • +0.49%
    • 라이트코인
    • 56,650
    • +2.63%
    • 이오스
    • 3,232
    • +0.22%
    • 비트코인 캐시
    • 303,000
    • -0.66%
    • 스텔라루멘
    • 99.15
    • +2.75%
    • 트론
    • 20.3
    • +3.15%
    • 에이다
    • 101.4
    • +7.8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3,200
    • -2.3%
    • 대시
    • 94,200
    • -0.58%
    • 이더리움 클래식
    • 8,340
    • -0.42%
    • 54.94
    • +6.45%
    • 제트캐시
    • 62,900
    • +0.64%
    • 비체인
    • 8.382
    • -6.33%
    • 웨이브
    • 1,334
    • -0.5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7
    • +3.23%
    • 비트코인 골드
    • 11,150
    • -0.45%
    • 퀀텀
    • 2,201
    • +1.2%
    • 오미세고
    • 2,074
    • +0.24%
    • 체인링크
    • 5,440
    • +2.93%
    • 질리카
    • 21.28
    • -1.48%
    • 어거
    • 17,250
    • +5.8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