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4ㆍ15 총선 비례대표 후보 35개 정당 312명 등록…경쟁률 6.64 대 1

입력 2020-03-28 14:23

(출처=중앙선거관리위원회)
(출처=중앙선거관리위원회)

4·15 총선에서 35개 정당이 312명의 비례대표 후보를 등록했다. 의석수는 총 47개로 경쟁률은 6.64 대 1에 달한다.

2016년 20대 총선의 비례대표 경쟁률인 3.36 대 1의 두 배 가량 수준이다. 당시 21개 정당이 158명의 비례대표 후보를 등록해 47명이 당선됐다. 이는 공직선거법 개정으로 준연동형 비례대표제가 처음 도입되면서 비례대표 당선 기대감이 높아진 영향을 받은 것으로 보인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28일 공개한 비례대표 후보등록 자료에 따르면 4·15 총선에서 미래통합당의 비례대표용 정당인 미래한국당이 가장 많은 39명의 비례대표 후보를 냈다.

첫 번째 순번은 윤봉길 의사의 장손녀인 윤주경 전 독립기념관장, 2번은 윤창현 전 한국금융연구원장이다.

더불어민주당이 참여하는 비례대표용 정당인 더불어시민당은 30명의 후보를 등록했다. 시민당 비례대표 1번은 신현영 명지병원 가정의학과 교수, 2번은 김경만 중소기업중앙회 경제정책본부장이다.

정의당의 비례대표 후보는 29명으로 류호정 당 IT산업노동특별위원장이 1번, 장혜영 다큐멘터리 감독이 2번에 배정됐다.

국민의당은 26명의 후보를 등록했다. 1번은 최연숙 계명대 대구동산병원 간호부원장, 2번은 이태규 전 의원이다.

민생당은 총 21명의 비례대표 후보를 냈다. 1번은 정혜선 가톨릭대 의대 교수, 2번은 이내훈 전 바른미래당 상근부대변인다. 비례대표 선거에 참여하는 정당 중 현재 가장 많은 의석(20석)을 확보한 민생당은 투표용지에서 첫 칸에 위치한다.

17명을 후보를 등록한 열린민주당은 김진애 전 의원과 최강욱 전 청와대 공직기강비서관을 각각 1, 2번으로 내세웠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473,000
    • -5.04%
    • 이더리움
    • 285,600
    • -3.51%
    • 리플
    • 244.9
    • -2.7%
    • 라이트코인
    • 55,500
    • -4.39%
    • 이오스
    • 3,222
    • -4.67%
    • 비트코인 캐시
    • 301,100
    • -4.17%
    • 스텔라루멘
    • 95.17
    • +0.06%
    • 트론
    • 19.59
    • -3.59%
    • 에이다
    • 94.44
    • -3.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4,900
    • -3.25%
    • 대시
    • 93,750
    • -3.6%
    • 이더리움 클래식
    • 8,325
    • -3.92%
    • 54.08
    • +3.42%
    • 제트캐시
    • 61,850
    • -4.77%
    • 비체인
    • 8.509
    • -4.55%
    • 웨이브
    • 1,330
    • -2.8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4
    • -4.88%
    • 비트코인 골드
    • 11,050
    • -4.91%
    • 퀀텀
    • 2,150
    • -5.37%
    • 오미세고
    • 2,088
    • -0.62%
    • 체인링크
    • 5,305
    • -1.12%
    • 질리카
    • 21.34
    • +3.14%
    • 어거
    • 16,180
    • -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