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파니, “우린 함께 싸우고 있어” 인종차별에 일침…코로나19로 인한 동양인 차별

입력 2020-03-25 21:57

▲티파니가 인종차별에 일침했다.  (출처=티파니SNS)
▲티파니가 인종차별에 일침했다. (출처=티파니SNS)

소녀시대 출신 티파니가 인종차별에 일침했다.

25일 티파니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으 통해 “전 세계 아시아인들이 직면하고 있는 인종차별은 나를 슬프게 한다”라며 최근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인종차별을 언급했다.

최근 중국에서 발발한 코로나19가 전 세계로 확산되면 동양인을 향한 인종차별에 심심찮게 발생하고 있다. 지난 13일에는 뉴욕 맨해튼에서 한국인 여성이 마스크를 쓰지 않았다는 이유로 흑인 여성에게 폭행을 당하기도 했다.

이에 티파니는 “모든 사람들이 이 급격한 상황을 겪으며 인간성과 사랑을 기억하길 바란다”라며 “우린 함께 싸우고 있고 지금은 포옹이 필요한 세상이다”라고 당부했다.

한편 티파니는 2017년 SM과 계약이 만료된 후 미국으로 돌아가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지난해 10월에는 ‘Run For Your Life’를 발매하고 활발히 활동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899,000
    • +0.7%
    • 이더리움
    • 4,781,000
    • +12.15%
    • 비트코인 캐시
    • 1,653,000
    • -2.3%
    • 리플
    • 1,871
    • -2.4%
    • 라이트코인
    • 438,800
    • +6.35%
    • 에이다
    • 2,112
    • +8.7%
    • 이오스
    • 12,250
    • -1.76%
    • 트론
    • 173.4
    • -3.13%
    • 스텔라루멘
    • 729.8
    • -3%
    • 비트코인에스브이
    • 435,300
    • -6.71%
    • 체인링크
    • 59,200
    • +3.14%
    • 샌드박스
    • 647.2
    • -3.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