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혁신도시 이전 공공기관, 올해 8717건 지역 발전사업 시행

입력 2020-03-24 11:12 수정 2020-03-24 11:12

153개 공공기관 지역발전계획 수립...지역경제 활성화 지원

지방 혁신도시로 이전한 153개 공공기관들이 올해 지역발전계획을 수립·확정했다.

국토교통부는 혁신도시로 이전한 공공기관들과 협의를 거쳐 '2020년도 지역발전계획'을 확정했다고 24일 밝혔다. 혁신도시법에 따라 이전 공공기관은 지난 2018년부터 매년 지역발전계획을 수립·시행 중이다.

10개 혁신도시에 위치한 이전 공공기관들은 올 한해 지역산업 육성, 지역인재 채용, 주민지원(지역공헌), 지역물품 우선 구매 등 지역 발전을 위해 총 8717건의 사업을 계획 중이다. 대부분이 지역산업 육성(28.0%)과 지역경제 기여(31.1%, 지역물품 구매) 부문의 투자에 집중돼 있다.

부산혁신도시에선 주택도시보증공사(HUG)가 사회적경제기업 설립과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사회적경제 지원기금(BEFF) 10억4000만 원을 조성해 운영한다. 영화진흥위윈회는 창의적 체험활동 수업을 연계한 청소년영화교육 시범학교를 부산영도초등학교에서 운영한다.

대구혁신도시에선 지역 주민들을 위한 공헌사업이 추진된다. 한국가스공사는 노숙인, 쪽방 거주민 등 저소득 주민들을 대상으로 건설기술교육을 실시하고, 관련 일자리로 취업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한국정보화진흥원의 시내버스 공공와이파이 1024대 추가 설치와 한국사학진흥재단의 행복기숙사 건립(2022년까지 3000여 명 규모)도 추진된다.

광주전남혁신도시에선 한전전력공사가 전기버스 충전 인프라(12곳)를 구축하는 등 3개 사업이 진행된다. 울산혁신도시는 근로복지공단의 거점형 공공직장 어린이집 건립 등이 예정돼 있다.

전북혁신도시에선 출판문화산업진흥원이 지역출판산업 활성화에 나선다. 나머지 2개 기관도 기관별 기능이나 특성에 맞는 지역사업을 전개한다. 경북혁신도시에선 한국도로공사가 태양광 발전사업 수익을 환원하고, 한국교통안전공단이 지자체와 공동으로 첨담자동차검사 연구센터를 건립한다.

경남혁신도시에선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경남지역 소재 중소기업들이 생산한 공사용 지급자재를 우선 구매한다. 규모는 약 200억 원이다.

제주혁신도시에선 공무원연금공단이 공무원을 대상으로 한 은퇴 지원 교육을 위해 지역 숙박업소나 식당 등을 임차해 활용할 계획이다. 또 강원혁신도시는 관광지 특성에 부합하는 지역 사업을, 충북혁신도시는 지역 교육수요 충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한다.

주현종 국토부 혁신도시발전추진단 부단장은 “이전 공공기관들이 3년째 매년 혁신도시 지역 발전을 위해 직접 계획을 수립하고 자체 비용을 투입해 다양한 사업을 시행하고 있다"며 "공공기관들의 계획이 목표대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제도적, 재정적 지원 방안을 적극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33,000
    • -0.35%
    • 이더리움
    • 289,200
    • +0%
    • 리플
    • 245.2
    • -0.24%
    • 라이트코인
    • 56,650
    • +0.53%
    • 이오스
    • 3,254
    • +0.49%
    • 비트코인 캐시
    • 305,400
    • +1.13%
    • 스텔라루멘
    • 98.24
    • +1.63%
    • 트론
    • 20.03
    • +0.3%
    • 에이다
    • 103.8
    • +5.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4,000
    • -0.64%
    • 대시
    • 93,15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8,285
    • -1.37%
    • 55.2
    • -0.7%
    • 제트캐시
    • 62,200
    • +0.24%
    • 비체인
    • 8.13
    • -7.24%
    • 웨이브
    • 1,339
    • -0.5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5.7
    • +5.51%
    • 비트코인 골드
    • 11,120
    • -0.54%
    • 퀀텀
    • 2,179
    • +0.55%
    • 오미세고
    • 2,030
    • -2.03%
    • 체인링크
    • 5,270
    • -1.86%
    • 질리카
    • 20.45
    • -1.45%
    • 어거
    • 17,080
    • +4.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