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동상이몽’ 금보라, 진태현-박시은 딸 다비다 언급하며 눈물…“감동과 충격이었다”

입력 2020-03-24 00:02

▲금보라가 진태현-박시은 부부의 딸 박다비다를 언급하며 눈물을 보였다.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금보라가 진태현-박시은 부부의 딸 박다비다를 언급하며 눈물을 보였다. (출처=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 방송캡처)

배우 금보라가 진태현-박시은의 딸 박다비다를 언급하며 눈물 흘렸다.

2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금보라와 박정수가 진태현-박시은 부부의 집을 찾았다.

이날 금보라는 “방송에서 딸 다비다를 보는데 너무 예뻤다. 마음이 너무 예뻐서 깜짝 놀랐다”라며 “요즘같이 이기적인 세상에 저로 인해 다른 아이에게 기회를 못 주는 거 아니냐고 하더라”라고 말문을 뗐다.

이어 금보라는 “나도 나만 생각하는데, 어린애가 어쩜 그렇게 생각을 하는지 감동받았다. 나는 그렇게 못 살았다”라며 “어린 나이에 데뷔해 혹독하게 살아남으며 남을 생각을 성숙이 없었다. 그 나이에 그런 생각을 하는 게 충격이었다”라고 눈물을 보였다.

한편 결혼 5년 차인 진태현-박시은 부부는 지난해 10월 22살 딸 세연이를 입양했다. 최근 대학교를 졸업한 딸 세연 양은 어머니 박시은의 성을 따라 박다비다로 개명했다.

두 사람은 다비다를 만난 지 4년 만에 입양을 결정했다. 성인으로서 세 인생을 살아야 하는 아이에게 진정한 가족이 되어주고 싶었기 때문이다. 당시 ‘다른 아이의 기회를 빼앗는 거면 어떡하냐’라고 고민하던 다비다는 많은 이들에게 큰 감동을 안겼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966,000
    • +0.24%
    • 이더리움
    • 284,900
    • +0.53%
    • 리플
    • 238.6
    • +0.68%
    • 라이트코인
    • 53,200
    • +1.72%
    • 이오스
    • 3,108
    • +0.52%
    • 비트코인 캐시
    • 281,300
    • +0.29%
    • 스텔라루멘
    • 111.1
    • -1.86%
    • 트론
    • 21.59
    • -1.19%
    • 에이다
    • 146
    • +3.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9,400
    • +2.62%
    • 대시
    • 85,500
    • +0.53%
    • 이더리움 클래식
    • 7,660
    • +0.07%
    • 54.6
    • +0.42%
    • 제트캐시
    • 67,500
    • +2.82%
    • 비체인
    • 21.49
    • +5.03%
    • 웨이브
    • 1,435
    • +3.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0
    • +2.38%
    • 비트코인 골드
    • 12,390
    • +13.36%
    • 퀀텀
    • 2,427
    • +0.46%
    • 오미세고
    • 1,821
    • +0.28%
    • 체인링크
    • 7,540
    • +5.09%
    • 질리카
    • 23.49
    • +0%
    • 어거
    • 23,330
    • +3.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