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삼성-LG, 작년 유럽특허청(EPO) 특허 출원 2ㆍ3위 올라

입력 2020-03-12 16:00

최근 7 년간의 대한민국 특허 출원 기록 중 가장 가파른 성장세

(출처=유럽특허청)
(출처=유럽특허청)
삼성전자와 LG전자가 지난해 유럽 특허청(EPO) 출원수 순위에서 각각 2위와 3위를 기록했다.

특히 우리나라 기업의 최근 7 년간의 특허 출원 기록 중 지난해가 가장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

12일 발간된 EPO의 2019년 특허 지수에 따르면, 대한민국에서 신청한 EPO 특허 출원 수는 전년 대비 14.1% 증가한 8287건을 기록하며 역대 최고치를 달성했다.

이는 EPO의 특허 최대 출원 상위 10개 국가 중에 중국 다음으로 두 번째로 높은 성장률이다.

EPO 회장 안토니오 캄피노스는 "대한민국 기업들은 이제 EPO 특허 출원 성장의 주요 동력이 됐다"며 "이는 대한민국 경제의 혁신성을 뚜렷하게 입증해보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상위 5개국은 미국(전체의 25%), 독일(15%), 일본(12%), 중국(7%), 그리고 프랑스(6%)가 차지했다.

대한민국은 6위(5%)로 전년보다 순위가 한 계단 상승했다.

대한민국 순위에선 삼성과 LG가 상위권을 차지했다. 2858건의 특허를 출원한 삼성이 2019년 EPO 특허 출원을 가장 활발하게 한 한국 기업으로 기록됐다.

LG(2817건)가 그 다음 순위를 차지했으며, 다소 간의 격차가 있으나 포스코(156건), 현대(118건), CJ 제일제당(69건)이 그 뒤를 이었다.

EPO 전체 상위 특허 출원인 순위에선 삼성과 LG가 각각 2위와 3위를 차지하며, 지난 해보다 각각 한단계 뛰었다.

1위는 중국의 화웨이, 4위는 미국의 유나이티드 테크놀로지스, 5위는 독일의 지멘스가 차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0,915,000
    • +2.12%
    • 이더리움
    • 652,500
    • +1.32%
    • 리플
    • 681.6
    • +1.28%
    • 라이트코인
    • 96,350
    • +3.71%
    • 이오스
    • 3,348
    • +1.27%
    • 비트코인 캐시
    • 320,000
    • +1.72%
    • 스텔라루멘
    • 200.7
    • +0.65%
    • 트론
    • 34.31
    • +2.82%
    • 에이다
    • 172.9
    • +1.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400
    • +0.76%
    • 대시
    • 116,300
    • +4.12%
    • 이더리움 클래식
    • 6,815
    • +0%
    • 226.9
    • +11.12%
    • 제트캐시
    • 83,600
    • +2.08%
    • 비체인
    • 18.02
    • +11.58%
    • 웨이브
    • 7,655
    • +3.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9.9
    • +5.47%
    • 비트코인 골드
    • 10,430
    • +6.27%
    • 퀀텀
    • 3,234
    • +8.52%
    • 오미세고
    • 4,166
    • +3.61%
    • 체인링크
    • 15,360
    • +5.79%
    • 질리카
    • 34.88
    • +11.76%
    • 어거
    • 17,820
    • +7.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