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코로나19 피해기업에 ICT R&D 지원 시행한다.

입력 2020-03-01 12:00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기업이 정보통신 연구개발(ICT R&D) 사업에 참여했을 때 혜택을 줄 수 있는 방안을 마련ㆍ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기업이 원하는 경우 정부납부기술료 납부기간을 연장(최대 2년)하고, 기술료의 일부 또는 전부를 면제할 수 있도록 관련 훈령을 3월말 개정할 방침이다.

중소기업에 대해서는 ICT R&D 사업 참여시 부담해야 하는 민간부담금 비율 기준을 현행 ‘25% 이상’에서 ‘20% 이상’으로 완화한다. 연구비의 약 5%에 상당하는 기업부담 경감효과가 있다는 설명이다. 기존 인력도 정부 출연금을 통해 인건비를 현금으로 계상할 수 있도록 허용한다. 경영상 인력고용에 따른 부담이 줄어들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또 코로나19 피해기업에게는 기술개발 자금이 적기에 투입될 수 있도록 융자자금 신청 시 대출검토 기간을 절반으로 줄여주고 우선 지원할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3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8,405,000
    • +1.94%
    • 이더리움
    • 2,929,000
    • +4.27%
    • 비트코인 캐시
    • 637,500
    • +0.55%
    • 리플
    • 873.4
    • +0.76%
    • 라이트코인
    • 168,300
    • +0.78%
    • 에이다
    • 1,525
    • +1.67%
    • 이오스
    • 4,753
    • +2.19%
    • 트론
    • 74.77
    • +2.92%
    • 스텔라루멘
    • 334
    • +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8,700
    • +4.26%
    • 체인링크
    • 26,710
    • +4.34%
    • 샌드박스
    • 749.5
    • -0.13%
* 24시간 변동률 기준